창원, 골목의 사회학 초등교원 골목탐험연수를 위한 문화해설사 간담회
창원, 골목의 사회학 초등교원 골목탐험연수를 위한 문화해설사 간담회
  • 경남교육청
  • 승인 2019.04.23 14: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창원교육지원청(교육장 송승환)은 4월 12일(금), 4월 18일(목)에 창동 및 진해근대역사길에서 창원시청 도시재생지원센터 해설사와 진해구청 근대문화해설사25명과 ‘2019. 골목의 사회학 초등교원 골목탐험 연수를 위한 해설사 간담회’를 실시하였다.

이번 간담회는 창원교육지원청의 특색과제인 창원사랑의 씨앗! 골목의 사회학 초등교원 960명을 대상으로 4월 11일부터 5월 17일까지 실시하는 골목탐험연수 운영을 위하여 지자체의 지역전문가와 네트워크를 구축하고 앞으로의 협력방안에 대한 논의가 이루어졌다.


송승환 교육장은 “골목의 사회학은 자신과의 완전체로서의 마을을 누리고 품어서 먼 날에는 그 곳으로 되돌아가는 것을 원대한 목표로 삼고 있다. 창원 사랑의 씨앗을 뿌리자는 것이다. ‘세계 시민’을 내세운 목표의 한 축이 삶의 공간을 확대하는 원심적 성격이라면, ‘골목의 사회학’은 구심적 성격이라 하겠다. 진정하고 행복한 삶은 넓은 세상과 제 마을을 함께 품는 데서 비롯될 것이다. 초등교사들이 먼저 우리지역의 역사와 문화를 이해하고 경험해볼 때 학생들에게 우리고장 교육을 잘 시킬 것이라고 말하며 해설사님의 많은 도움을 바란다”라고 말하였다.

창원시청 관광과 김오태과장과 진해구청 문화위생과 주미송과장도 함께 참석하여 골목의 사회학 초등교원 골목탐험 연수가 원활하게 이루어질 수 있도록 지자체에서도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하였다.

앞으로 창원교육지원청은 창원 사랑의 씨앗! 골목의 사회학 초등교원 골목탐험연수를 통하여 삶의 터전이자 배움의 출발점인 우리고장 창원의 골목에 깃든 역사, 풍속, 문화, 놀이 등을 탐방하고 체험하게 함으로써 학생들이 우리 고장 창원에 대한 사랑의 마음을 키워나가도록 할 것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