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규모 어린이집ㆍ노인요양시설
소규모 어린이집ㆍ노인요양시설
  • 박재근 기자
  • 승인 2019.03.24 2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남도, 실내 공기질 무료 진단
 경남도는 최근 고농도 미세먼지로 인한 야외활동 제약에 따라 도내 소규모 어린이집과 노인요양시설을 대상으로 실내공기질 환경안전진단을 한다고 24일 밝혔다.

 이번 진단은 실내공기질관리법에서 관리하는 대상 시설물이 아닌 건축면적 430㎡ 미만의 어린이집과 1천㎡ 미만의 노인요양시설을 대상으로 한다.

 도는 일정한 규모 이상 시설에 대해서는 도 보건환경연구원과 시ㆍ군이 실내공기질을 측정하거나 자가 측정해 공기질을 관리하지만, 이러한 소규모 시설은 별도 관리대책이 없어 무료 진단을 한다고 설명했다.

 올해는 소규모 어린이집 768곳과 노인요양시설 52곳을 대상으로 오는 12월 10일까지 실내공기질 진단을 한다.

 실내공기질 관리전문업체 직원이 현장을 방문해 미세먼지(PM-10ㆍPM-2.5), 이산화탄소, 일산화탄소, 폼알데하이드, 총부유세균, 총휘발성유기화합물 등 7가지 항목을 측정한다.

 진단 이후 실내공기질 측정 결과와 함께 공기 오염원인과 행동지침, 공간별 실내공기 관리방안 등을 컨설팅한다. 도는 지난해에는 어린이집 563곳, 노인요양시설 68곳 등 631곳에서 이러한 환경안전진단을 했다.

 이 중 7곳이 기준을 초과해 관리개선 컨설팅을 받았고 개선한 이후 시설별 재진단에서 모두 적합 판정을 받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