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농협, 농산물 제값받기 현장경영
경남농협, 농산물 제값받기 현장경영
  • 황철성 기자
  • 승인 2019.02.20 2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창원공판장 등 찾아 판매시스템 점검ㆍ소통
현장경영에 나선 하명곤 경남농협 본부장과 관계자들.
현장경영에 나선 하명곤 경남농협 본부장과 관계자들.

 경남농협이 농산물 제값받기를 위한 현장경영에 나섰다.

 경남농협은 지난 19일 창원공판장과 하나로클럽 창원점을 찾아 신선농산물의 공급과 판매 시스템을 점검하고 현장 직원들과 직접 소통하며 대책 방안을 논의했다.


 이날 현장경영은 경남농산물의 본격적인 성수출하기를 앞두고 ‘경남농산물 제값받기’ 방안 모색 차원에서 이뤄졌다.

 하명곤 본부장은 “전국에서 봄소식을 가장 먼저 알리는 경남농산물이 체계적인 시스템을 통해 보다 많은 소비자들에게 홍보가 돼 농산물이 제값을 받을 수 있도록 노력해 달라”고 당부했다.

 경남농협은 봄시즌을 맞아 각종 농산물 특판전과 기획전을 계획하고 있으며, 본격적인 농산물 제값받기 운동에 나설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