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상수 “고향 시민과 어울려 살 것”
안상수 “고향 시민과 어울려 살 것”
  • 오태영 기자
  • 승인 2018.06.14 22: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계은퇴 선언



 무소속으로 출마해 재선에 실패한 안상수 창원시장이 정계은퇴를 선언했다.

 안 시장은 14일 선대위 해단식에서 “이제 정치와는 거리를 두고 고향 창원에 살면서 시민들과 어울려 살겠다”고 말했다.

 안 시장은 “지금까지 도움을 주신 시민들을 잊지 않고 고마움을 두고두고 갚겠다”면서 “후배양성에도 힘을 쏟겠다”고 말했다.

 안 시장은 “새로운 허성무 시장이 슬기롭게 시정을 이어가도록 최선을 다해 돕겠다”고 말했다.

 안 시장은 앞서 이날 오전 허성무 창원시장 당선인과도 통화해 승리를 축하하고 격려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