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상화폐 거래소 폐지 청와대 “확정 아니다”
가상화폐 거래소 폐지 청와대 “확정 아니다”
  • 연합뉴스
  • 승인 2018.01.11 23: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와대는 11일 거래소 폐쇄를 포함해 가상화폐(암호화폐) 거래와 관련해 법무부가 강력한 규제 방침을 밝힌 것과 관련, 정부 조율을 거쳐 최종 결정하겠다며 제동을 걸고 나섰다.

 윤영찬 청와대 국민소통수석은 이날 오후 기자들에게 문자 메시지를 보내 “암호화폐 거래소 폐지와 관련한 박상기 법무부 장관의 발언은 법무부가 준비해온 방안 중 하나이지만, 확정된 사안이 아니다”라며 “각 부처의 논의와 조율과정을 거쳐 최종 결정될 것”이라고 말했다.>>관련기사 3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