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연승 문재인 지지율 급등… 박근혜 맹추격
6연승 문재인 지지율 급등… 박근혜 맹추격
  • 이용구 기자
  • 승인 2012.09.02 19: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재인 민주통합당 대선 후보가 당내 지역경선에서 6연승을 거두면서 ‘대세론’ 확산과 함께 지지율도 동반 상승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리얼미터가 지난달 30~31일 전국 유권자 1천500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여론조사(신뢰도 95%, 오차범위 ±2.5%포인트)에 따르면 다자구도에서 문 후보 지지율은 15.0%로 전주 평균 12.3%보다 2.7%포인트나 상승했다.

 새누리당 박근혜 후보와 양자 대결 구도에서도 박 후보 50.2%, 문 후보 41.3%로 격차가 8.9%포인트로 좁혀졌다. 일주일 전인 23~24일 13.7%포인트(박 후보 52.2%, 문 후보 38.5%)보다 줄어든 셈이다.

 리서치뷰가 지난달 27~28일 전국 유권자 1000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조사(오차 95%, 신뢰도 ±3.1%)에 따르면 양자대결에서 문 후보 지지율은 43.2%로 새누리당 박 후보(45.9%)를 오차범위내까지 쫓아온 형국이다. 리서치뷰가 지난 7월16~17일 조사 때 박 후보 50.8%, 문 후보 41.0%인 것과 비교해 지지율 격차가 9.8%포인트에서 2.7%포인트까지 좁혀진 셈이다.

 이택수 리얼미터 대표는 2일 “민주당이 경선 초반 경선룰 공정성 논란으로 타격을 받았지만 문 후보가 모두 1위를 하면서 민주당 지지층 뿐만 아니라 관망해온 유권자들에게도 영향을 미쳤다”고 ‘밴드왜건 효과’를 꼽았다.  <이용구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