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4-18 14:28 (목)
거제 관광 9경 공곶이, 수선화 준비 한창
거제 관광 9경 공곶이, 수선화 준비 한창
  • 한상균 기자
  • 승인 2024.02.28 22: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관광객 위해 지난해 7만구 심어
"민간 자율 운영 관리 기틀 마련"
거제관광 9경의 하나인 공곶이 수선화 모습.
거제관광 9경의 하나인 공곶이 수선화 모습.

거제시가 거제관광 9경의 하나인 공곶이 수선화의 관리에 정성을 다하고 있다.

수선화로 유명한 공곶이 수목원 대표의 별세로 관리에 어려움이 있는 공곶이 수목원을 거제시에서 3년간 위탁받아 공곶이의 명성을 유지하고 해마다 찾아오는 관광객들을 위해 지난해 11월에 새로운 수선화를 7만 구 심었다.

수선화는 알뿌리식물로 여러해살이 식물이나 관리의 어려움으로 건강한 구근이 많이 남아 있지 않아 새로운 품종으로 교체했으며, 올해 첫 개화 상태를 지켜본 후 구근들이 공곶이에 잘 번식될 수 있도록 관리할 예정이다.

새롭게 심은 수선화가 월동을 잘 마치고 공곶이의 땅을 힘차게 들어 올렸으며, 다음 달 중순 정도에 보기 좋게 노란빛으로 물들일 것으로 예상한다.

김성현 농업관광과장은 "고인이 된 강명식 대표가 일생 동안 관리해 온 공곶이가 다시 민간이 자율적으로 운영 관리할 수 있도록 기틀을 마련하고 있으며, 이를 기반으로 일운면 주민자치회에서 준비하는 첫 수선화 축제가 잘 어우러지기를 기대한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