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4-23 20:41 (화)
몽골 수흐바타르구의회 대표단 부경양돈 견학
몽골 수흐바타르구의회 대표단 부경양돈 견학
  • 김명일 기자
  • 승인 2024.01.16 11: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육류 도축 관리시스템 등 살펴
경남 선진 원전 등 분야에 감탄
몽골 울란바토르시 수흐바타르구의회 경남 방문단이 부경양돈농협 축산물종합유통센터를 방문해 육류 도축 관리시스템을 견학했다.
몽골 울란바토르시 수흐바타르구의회 경남 방문단이 부경양돈농협 축산물종합유통센터를 방문해 육류 도축 관리시스템을 견학했다.

경남도의회 경제환경위원회는 15일 몽골 울란바토르시 수흐바타르구의회 대표 등으로 구성된 몽골 대표단을 경남도로 초청해 소형원전 및 축산물 가공기업, 경남도 농업기술원 등을 견학해 경남의 선진 원전ㆍ축산ㆍ농업분야 기술력을 소개하고 양 지방정부 간 교류 증진을 위한 의견을 나눴다.

이번 몽골 대표단의 경남도 방문은 지난해 8월 경제환경위원회의 공무국외출장 시 몽골 울란바토르 무역관과 대통령궁에서 연 간담회에서 석탄화력발전에 의존하는 몽골의 에너지 정책과 울란바토르시의 심각한 교통체증으로 인한 비산먼지 등 대기오염에 따른 원자력 발전에 대한 관심도 증가와 육류 생산 대비 가공 기술력 부족 현안 등에 대해 논의한 것이 계기가 됐다.

이후 몽골 수흐바타르구의회 측이 원전, 축산 육가공, 딸기 등 신선농산물을 생산하는 경남을 벤치마킹하기 위한 방문에 큰 관심을 보이게 돼, 경제환경위가 적극 나서 몽골 대표단의 방문이 성사됐다.

경제환경위와 몽골 대표단은 15일, 국내에서 유일하게 원전 핵심 기자재를 생산하는 두산에너빌리티㈜를 찾아 차세대 원전으로 떠오르는 소형모듈원전 주기기 제작 경쟁력을 살펴본 이후 ㈜무학, 현대로템㈜, 부경양돈농협 축산물종합유통센터를 방문해 철도차량 및 육류 도축 관리시스템을 견학했다.

특히 이마트 및 CU, GS25 등의 한국 편의점의 몽골 진출과 한류 문화 확산으로 한국 소주에 대한 친밀도가 높아 판매량이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는 가운데, 몽골 대표단의 ㈜무학 방문으로 해외시장 개척 확대와 품질 신뢰성 확보를 위한 아이디어를 교류했다.

몽골 대표단은 경남의 도시철도시스템, 선진 육류 도축 및 육가공 기술력 벤치마킹에 큰 관심을 보였으며, 특히 수소 가스 터빈과 무탄소 전원의 한 축이 될 소형모듈원전 제작 역량을 높이 평가한 것으로 알려졌다.

자브즈마 몽골 수흐바타르구의회 인민당위원회 회장은 경제환경위와 가진 간담회에서 "경제환경위가 몽골 대표단을 직접 초청해 주셔서 감사하다"고 전하며 "수흐바타르구는 몽골의 수도인 울란바토르시 내 산업과 경제 요충지로 경남의 기업들이 진출하기에 매력적인 도시이기 때문에 앞으로 수흐바타르구의회와 지속적인 상호교류를 통해 두 지역의 산업경제발전이 이루어지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일수 경제환경위원장은 "몽골 대표단이 경남도를 방문해 기쁘다"고 소감을 밝히며 "이미 대한민국의 많은 기업들이 몽골에 진출해 괄목할 만한 성과를 내고 있는 등 몽골의 발전에 기여하고 있어, 이번 몽골 대표단의 경남 방문으로 수흐바타르구에 관심을 갖는 경남 기업들이 늘어나 많은 기업들이 몽골로 진출할 수 있도록 몽골 진출ㆍ투자 기업들에 대한 지원 방안을 마련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경남도는 지난 2011년부터 5년간 사막화방지를 위한 국제산림협력사업으로 몽골 바양노르솜 일원에 40ha의 숲을 조성하는 등 기후위기 대응과 몽골 사막화 방지 활동에 적극 동참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