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14 15:53 (일)
안병구 밀양시장, 지속적인 현장 투어 나서
안병구 밀양시장, 지속적인 현장 투어 나서
  • 조성태 기자
  • 승인 2024.07.10 23: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곡동·삼랑진읍 일원 사업장
"지속 가능한 농업 발전 노력"
안병구 밀양시장이 지난 8일 가곡동 도시재생 뉴딜사업 현장을 점검하고 있다.
안병구 밀양시장이 지난 8일 가곡동 도시재생 뉴딜사업 현장을 점검하고 있다.

안병구 밀양시장은 지난 8일 가곡동과 삼랑진읍 일원의 주요 사업장과 민생현장을 방문해 현장의 생생한 목소리를 청취했다. 안 시장은 먼저 가곡동 밀양시니어클럽을 찾아 일자리 사업에 참여하는 어르신들의 애로사항을 청취했다.

그리고 원도심 지역 상권 활성화와 도심 인프라 개선을 위해 270억 원을 들여 추진 중인 가곡동 도시재생 뉴딜사업 현장을 점검하고, 낙후된 구도심 복원 및 도시재생을 통한 지역의 균형적인 발전과 도시의 새로운 기능 부여 및 고용기반 창출 등에 힘써 줄 것을 당부했다.

이어서 삼랑진읍 임천리에 각각 200억 원과 80억 원의 예산을 투입해 조성 중인 지역특화 임대형 첨단농장 조성사업과 청년 농촌 보금자리 조성사업 현장을 둘러보고 경남 첨단농장 혁신밸리와 연계해 지속 가능한 미래 농업 발전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안 시장은 이날 마지막 일정으로 470억 원을 들여 삼랑진읍 임천리와 상남면 기산리를 연결하는 밀양 역주함 진입 교량 건설 예정지를 방문했다. 안 시장은 새로운 진입 교량이 첨단농장 활성화와 주변지역 도로망 개선 및 접근성 향상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을 당부했다.

안병구 밀양시장은 이날 일정을 마무리하면서 "시에서 추진하는 모든 사업이 주민 생활과 밀접한 연관성을 갖는 만큼 현장을 더욱더 꼼꼼히 챙기겠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