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14 16:58 (일)
지방의회 투명성·공정성 높인다
지방의회 투명성·공정성 높인다
  • 임채용 기자
  • 승인 2024.07.09 22: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양산시의회, 조례 개정 추진
연구활동비 부당사용 등 개선

양산시의회가 국민권익위원회에서 실시한 부패영향평가 법령, 자치법규, 공공기관 및 지방공사·지방공단의 내부규정의 부패유발요인을 분석·검토해 소관 기관의 장에게 개선 권고를 반영한 관련 조례 개정을 추진한다.

지난 4일, 국민권익위원회는 지방의회의 포상 남발 및 자문료 몰아주기, 업무추진비 및 출장비 부당 사용 등 부패유발요인 1411건에 대해 개선을 권고했다.

이에, 양산시의회 의회운영위원회 김석규 위원장은 "국민권익위원회의 개선권고를 적극 수용해 관련 조례를 검토하고 개정안을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주요 개정 사항으로는 △지방의원 연구단체 활동 책임성 강화를 위한 연구활동비 부당사용 방지 및 연구활동 사후관리 강화 △지방의원 징계 실효성 제고 △지방의회 포상 적격성·공정성 제고 △지방의회 입법·법률 고문 연임 제한 △지방의회 공무원 출장비 부당수령 방지 등이다.

김석규 위원장은 "이번 조례 개정으로 지방의회 운영의 투명성과 공정성이 한층 더 높아질 것이며, 제202회 임시회에서 개정안을 심의해 풀뿌리 민주주의 실현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