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17 18:20 (수)
농촌살기 '하동에서 1주 어때' 인기
농촌살기 '하동에서 1주 어때' 인기
  • 이문석 기자
  • 승인 2024.06.03 22: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박5일간 원데이클래스 등 경험
정상훈·김용순 씨 귀농 사례 들어
지난 31일 '하동에서 1주 어때' 프로그램이 1기 참가자들의 큰 호응을 얻으며 성공적으로 막을 내렸다.
지난 31일 '하동에서 1주 어때' 프로그램이 1기 참가자들의 큰 호응을 얻으며 성공적으로 막을 내렸다.

하동군은 지난달 31일 '하동에서 1주 어때' 프로그램이 1기 참가자들의 큰 호응을 얻으며 성공적으로 막을 내렸다고 밝혔다.

이는 다른 지역민들이 일정 기간(1주, 3주) 하동군에 머물며 귀농·귀촌 교육, 현장실습, 자유 관광 등을 경험하고 하동군으로의 귀농·귀촌을 결심할 수 있도록 독려하고자 마련된 프로그램이다.

1.6: 1의 경쟁률을 뚫고 선발된 10명의 1기 참가자들은 지난달 27~31일 4박 5일간 하동군의 주요 관광지를 방문함은 물론, 선배 귀농인의 농가를 찾아가 경험담을 듣고, 귀농·귀촌 강사들의 원데이클래스를 수강하는 등 다양한 활동을 경험했다.

특히 참가자들은 '딸기농장 체험'을 통해 8년 전 귀농해 딸기 농사를 짓고 있는 정상훈 씨와 스마트팜 딸기농장을 운영 중인 김용순 씨를 만나 귀농 현장의 생생한 이야기를 들을 수 있었다.

1기 참가자들은 "일주일 중 자유 관광이 포함돼 있어 좋았다", "농가 방문, 마을 탐방을 통해 제대로 된 농촌을 느낄 수 있었다", "하동군은 지리산과 섬진강, 남해를 가지고 있어 귀촌의 선택지가 넓다", "하동에 머물며 귀농·귀촌을 탐색할 수 있는 유익한 시간이었다" 등의 소감을 남기며 만족을 표했다.

한편 이달에는 '하동에서 3주 어때' 프로그램이 계획돼 있으며, 군은 오는 11월까지 격월로 3주 프로그램을 번갈아 운영할 예정이다.

프로그램 참가는 무료이며 숙박비와 식비, 프로그램 체험비 등도 지원받는다. 참가 문의는 하동 귀농귀촌지원센터로 연락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