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14 16:27 (일)
별 - 황 정 현
별 - 황 정 현
  • 경남매일
  • 승인 2024.06.02 21: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나간 과거를 보고 있지

수억 년쯤
그보다 더 오래겠지

그 옛날
하눌님이 뿌렸던
고운 모래알들이

이제서야
눈앞에 찬란한데

하눌님 하눌님
용서하소서
못난 현실이
과거를 지우고 있어요

 

시인약력

지나간 과거를 보고 있지수억 년쯤그보다 더 오래겠지

호: 우해
월간 문학세계 등단(2018) 
한국문인협회 회원
벼리문학회 회원 
2인시집 「가슴으로 말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