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21 22:09 (금)
교육청, 특수학교·장애인체육회 활성화 방안 논의
교육청, 특수학교·장애인체육회 활성화 방안 논의
  • 김명일 기자
  • 승인 2024.05.27 23: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주혜광학교서 자율장학협의회 열어
선수 육성·학교 지원 방안 의견 공유
"체육지원단 구성·체계 재정립 할 것"
경남교육청은 27일 진주혜광학교에서 특수학교장 자율장학협의회를 열고 학교 현장의 장애 체육 현안과 활성화 방안을 논의했다.
경남교육청은 27일 진주혜광학교에서 특수학교장 자율장학협의회를 열고 학교 현장의 장애 체육 현안과 활성화 방안을 논의했다.

경남교육청은 27일 진주혜광학교에서 특수학교장 자율장학협의회를 열고 학교 현장의 장애 체육 현안과 활성화 방안을 논의했다.

이날 협의회에서는 △제18회 전국장애학생체육대회 관련 운영상 문제점과 발전 방향 모색 △학생 선수 육성 방안 △내년 경남 김해에서 열리는 전국장애학생체육대회 선수 육성과 학교 지원 방안에 대해 의견을 공유했다.

특히 경남장애인체육회 담당자를 초청해 기업과 연계한 장애 학생 선수 육성 방안을 논의하고 경남교육청과 특수학교, 경남장애인체육회가 경남 장애 체육 활성화를 위해 협력하기로 했다.

경남교육청은 장애 체육을 활성화하고자 학교 현장의 요구에 따라 지속적이고 체계적으로 지원할 예정이다.

이경희 유아특수교육과장은 "내년에는 전국장애학생체육대회가 경남 김해에서 열리는 만큼 성공적인 대회를 개최하기 위해 특수학교 교장단, 경남장애인체육회, 특수체육 전문가 등으로 장애체육지원단을 구성하고 장애 체육 체계를 재정립하겠다"라고 말했다.

경남 특수학교 자율장학협의회 회장 정승욱 교장은 "지금까지 장애 체육 훈련 체계에 전반적인 어려움이 있었지만 교육청, 특수학교, 경남장애인체육회의 새로운 협력 모델로 전국 장애 체육을 활성화하는 모범 사례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