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24 08:10 (수)
함양군, 영유아·어린이 시설 운영… "아이 키우기 참 좋아요"
함양군, 영유아·어린이 시설 운영… "아이 키우기 참 좋아요"
  • 김창균 기자
  • 승인 2024.05.26 22:14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난감도서관·공동육아나눔터 등 29일 본격 개소
질 높은 돌봄·보육서비스 제공… 각종 시책 추진
안전한 돌봄 장소 제공·사회성 발달 도와
양육부담·육아비용 경감, 수준별 맞춤 교육도

함양군 공동육아나눔터 끑 육아 정보 공유·돌봄 품앗이
함양군 다함께 돌봄센터 끑 방과 후 돌봄 서비스 수행
함양군 장난감 도서관 끑 장난감 206종, 379점·책 332권 보유
청소년 방과후 아카데미 끑 다양한 청소년 활동 프로그램
함양군이 '다 함께 아이키우기 좋은 도시' 조성을 위해 질 높은 돌봄·보육서비스 제공 등 다양한 시책을 추진하고 있다. 사진은 함양군 다함께 돌봄센터에서 즐겁게 놀고 있는 아이들.
함양군이 '다 함께 아이키우기 좋은 도시' 조성을 위해 질 높은 돌봄·보육서비스 제공 등 다양한 시책을 추진하고 있다. 사진은 함양군 다함께 돌봄센터에서 즐겁게 놀고 있는 아이들.

함양군이 '다 함께 아이키우기 좋은 도시'를 만들기 위해 질 높은 돌봄·보육서비스 제공을 포함한 다양한 시책을 추진하고 있어 눈길을 끈다.

이와 관련 저출산 사회문제를 해결하고 양육 친화적인 지역사회 분위기 조성을 위해 군은 장난감도서관, 공동육아나눔터, 다함께돌봄센터, 청소년 방과후 아카데미를 오는 29일 본격 개소한다.

지리산함양시장 내 도시재생 한들거점센터에 자리한 영유아·어린이 시설은 앞으로 함양의 어린이들이 꿈을 펼칠 공간으로 주목받고 있다.

◇ 함양군 공동육아나눔터

함양군에서는 민선8기 복지분야 중점 추진과제인 질 높은 돌봄 환경 조성을 위해 공동육아나눔터를 설치·운영하고 있다.

도시재생 한들거점센터 2층에 자리한 함양군 공동육아나눔터는 자율적으로 보호자들이 모여 육아 경험과 정보를 공유하고, 아이와 함께 프로그램도 참여할 수 있는 열린 공간이다.

전체 70.38㎡ 규모로 돌봄 활동공간과 프로그램실, 수유실 등으로 구성돼 있으며, 운영은 주 5일(화 ~ 토),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이다. 보호자를 동반한 18세 미만의 아이가 있는 가정은 누구나 이용할 수 있다.

특히 공동육아나눔터에서는 아이 돌봄 품앗이도 함께 운영한다. 같은 지역 이웃에 사는 보호자들이 아이 돌봄과 육아정보를 공유하고, 나눔, 소통을 통해 서로의 장점을 살려 학습, 체험, 교육을 함께하며 아이의 사회성 발달을 돕는 소그룹 활동이다.

소그룹 활동의 주요 내용은 △돌봄(등·하원 지원, 긴급·임시돌봄) △공동활동(체험·놀이·취미·독서·봉사) △나눔(반찬·육아·교육·생활용품) △소통(육아·생활정보·가족교육) 등이며, 소정의 활동비도 지원된다.

앞으로 함양군 공동육아나눔터에서는 부모 참여형 놀이와 교육프로그램, 안전하고 쾌적한 돌봄 장소 제공, 아이 돌봄 품앗이 구성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할 예정이다.

함양군 공동육아나눔터에서 장난감을 가지고 놀고 있는 아이들.
함양군 공동육아나눔터에서 장난감을 가지고 놀고 있는 아이들.

◇ 함양군 다함께 돌봄센터

함양군은 민선8기 군수 공약사업인 다함께 돌봄센터 개소를 통해 초등 돌봄 사각지대 해소에 힘쓰고 있다.

사회복지법인 성민보육원에서 위탁 운영하는 센터는 소득수준과 무관하게 6~12세(초등학생) 돌봄이 필요한 모든 아동이 이용할 수 있다.

주 5일(월 ~ 금), 학기 중에는 오후 2시부터 오후 7시까지, 방학 중에는 오전 8시 30분부터 오후 6시 30분까지 운영되며 신청자의 희망에 따라 탄력적(오후 8시까지)으로 운영된다.

다함께 돌봄센터에서는 아동 보호, 놀이와 휴식에서부터 숙제 및 독서지도, 일상생활교육 등 방과 후 돌봄 공백이 큰 초등학생들의 돌봄 서비스 거점 역할을 수행한다.

군은 다함께돌봄센터를 통해 관내 아동의 안전한 돌봄과 맞벌이 가정의 양육부담 경감에 큰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한다.

군은 다함께돌봄센터를 통해 지역 내 아동의 안전한 돌봄과 맞벌이 가정의 양육부담 경감에 큰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한다.

함양군 장난감 도서관에서 장난감을 빌려가고 있는 학부모들.
함양군 장난감 도서관에서 장난감을 빌려가고 있는 학부모들.

◇ 함양군 장난감 도서관

저출산 문제를 해결하고 양육 친화적인 지역사회 분위기 조성과 양질의 보육 서비스 제공을 위해 도시재생 한들거점센터 2층에 자리한 장난감 도서관은 함양군 가족센터에서 직영하며, 장난감 대여공간, 사무실, 프로그램실, 놀이공간 등 약 173㎡ 규모로 설치됐다.

이곳에는 어린이의 성장발달 단계별로 206종, 379점의 장난감과 332권의 도서를 보유하고 있으며 취학 전 영유아에게 필요한 장난감과 도서를 대여하게 된다.

함양군에 주민등록을 둔 영유아의 보호자가 회원에 가입하는 방식으로 연 2만 원의 회비를 내면 장난감은 회당 최대 2점, 도서는 3권까지 대여할 수 있다. 주 5일(화 ~ 토),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운영되며, 일·월요일, 법정공휴일은 휴무다.

기초생활수급자, 차상위계층, 장애의 정도가 심한 장애인 가족, 한부모, 2자녀 이상 가정, 다문화가족, 국가유공자 등은 연회비가 면제된다.

모든 장난감은 알코올 소독, 살균처리 후 대여하며, 장난감 등 분실 및 파손 시 군 운영규정에 따른다. 그리고 장난감 대여 기간 중 발생하는 안전사고는 이용자에게 책임이 있다.

장난감도서관 개관으로 아이의 눈높이에서 흥미 있는 놀잇감을 제공하는 것은 물론 영유아 발달 시기에 따라 필요한 장난감을 대여함으로써 육아비용 부담을 덜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함양군청소년 방과후 아카데미에서 학습하고 있는 아이들.
함양군청소년 방과후 아카데미에서 학습하고 있는 아이들.

◇ 청소년 방과후 아카데미

청소년의 방과 후 돌봄 사각지대 해소를 위한 '청소년 방과후 아카데미'도 함께 문을 연다.

한들거점센터 4층에 자리한 방과후 아카데미는 청소년들의 건강한 방과 후 활동과 돌봄을 위해 가정이나 학교에서 체험하지 못했던 다양한 청소년 활동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학습관리, 청소년 활동·복지·보호 체계 임무를 수행한다.

활동 내용으로는 △학습지원(주중 교과학습, 보충학습, 독서 및 자기주도학습) △체험역량강화(진로역량개발, 자기계발(동아리), 지역사회참여, 주중·주말체험활동) △특별지원(캠프, 부모교육, 간담회, 지역 연계 프로그램) △생활지원(급식, 상담, 건강관리, 귀가차량 지원) 등으로 급식, 캠프 등의 참가비는 무료이나 교재비와 재료비는 부담해야 한다.

주 5일 오후 4시부터 8시까지 운영되는 아카데미는 초등학교 4학년부터 6학년까지 참여할 수 있다.

특히 영어와 수학 등 수준별 맞춤식 교육은 물론 음악, 미술 등 자기계발 활동, 개별 학습 지도와 함께 귀가차량, 급식 지원까지 종합 돌봄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이 장점이다.

진병영 함양군수는 "저출산의 영향으로 영유아 수가 급격히 감소하는 상황에서 이번 개소하는 영유아·어린이 시설을 계기로 다 함께 어려움을 이겨낼 수 있는 힘을 가지게 됐다"라며 "앞으로도 우리 함양군은 아이들의 건강한 성장을 위해 지속적으로 힘쓰겠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경경남 2024-05-30 11:55:55
아이키우기 좋은 양육 친화적인 지역사회 분위기 조성을 위해 함양군이 적극 나서는 것 같다.
저출생 고령화 사회를 맞아 아이와 고령자들을 위한 다양한 시책 마련은 필수이다.
군에서 추진하는 장난감도서관, 공동육아나눔터, 다함께돌봄센터, 청소년 방과후 아카데미 운영이 선례가 되어 아이키우기 좋은 도시 함양으로 거듭나길 바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