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21 23:53 (금)
'합천 멍스테이' 개장… 새 관광지 뜬다
'합천 멍스테이' 개장… 새 관광지 뜬다
  • 김선욱 기자
  • 승인 2024.05.23 22: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비 2.5억 등 사업비 19억 들여
놀이터 7535㎡ 규모… 크기별 수용
입장료 무료… 이색 관광 창출
지난 22일 열린 '합천 멍스테이' 개장식에서 참석자들이 단체 기립박수를 치고 있다.
지난 22일 열린 '합천 멍스테이' 개장식에서 참석자들이 단체 기립박수를 치고 있다.

합천군은 지난 22일 오후 2시에 합천군 쌍백면 평구리 일원에서 '합천 멍스테이' 개장식을 개최했다.

개장식에는 합천군수, 합천군의회의장 및 의원, 쌍백면 기관사회단체장 등 60여 명이 참석했다.

군은 반려동물 인구 1300만시대에 지속가능한 관광자원개발과 애견인, 비애견인 모두를 충족하는 관광지를 조성하고자 지난 2022년도 반려동물 친화 경남형 관광지 공모사업을 통해 도비 2.5억 원 확보해 특별교부세 8억 원, 군비 8.5억 원 총 19억 원을 들여 '합천 멍스테이'를 조성했다.

시설로는 카페, 화장실, 각종 어질리티(반려견이 보호자의 지시에 따라 여러 가지 장애물을 뛰어넘는 반려견 스포츠의 하나), 놀이터 등이 있으며 군에서 직영 (무인카페) 한다.

부지면적 7535㎡의 큰 규모를 자랑하는 놀이터는 소형견, 중·소형견, 대형견 그라운드로 분리돼 있어 견주감독 하에 반려견이 안전하게 뛰어놀 수 있으며 입장료는 무료다.

운영시간은 평일, 휴일 10:00~18:00(3월~10월), 10:00~17:00(11월~2월)이다. 매주 월요일(월요일이 공휴일인 경우 그 다음날 휴장), 1월 1일, 설·추석 연휴는 휴장한다.

군은 이번 사업을 통해 이색 테마 관광지 개발로 인근 대도시의 새로운 관광수요를 창출하고, 관광객의 체류시간 증가와 지역 식당 등 상가 매출 증대와 지역경제 활성화 효과를 기대하고 있다.

김윤철 합천군수는 "이번 사업을 통해 합천 관광의 다양성을 알리는 계기가 되기를 바라며, 반려동물 인구가 더욱 증가하고 있는 이때에 '합천 멍스테이'가 남부권의 새로운 관광지로 발돋움 할 것을 기대한다"고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