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23 20:12 (일)
‘인공지능 활용 맞춤형 미래 수업’ 강화
‘인공지능 활용 맞춤형 미래 수업’ 강화
  • 김명일 기자
  • 승인 2024.05.19 22: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남교육청, 수업 직무 연수 진행
교원 585명 신청해 높은 관심
디지털 수업 혁신 촉진 기대
경남 중등 교사들이 지난 18일 창원 반림중학교에서  인공지능을 활용한 미래형 수업 연수에 참여하고 있다.
경남 중등 교사들이 지난 18일 창원 반림중학교에서 인공지능을 활용한 미래형 수업 연수에 참여하고 있다.

경남교육청은 디지털 대전환기를 맞아 빅데이터·인공지능(AI) 기반 아이톡톡을 활용한 학생 맞춤형 수업을 강화하고 있다. 이를 위해 도교육청은 지난 18일 창원 반림중학교에서 미래형 수업 확산의 하나로 ‘2024년 중등 인공지능 활용 미래형 수업 직무 연수’를 진행했다.

이번 연수는 인공지능 활용 수업 도움 자료가 미래형 수업을 구현하고 업무의 활용성이 높다는 현장 의견을 반영해 기획했다. 애초 18일과 다음 달 15일 2회, 각 30명으로 운영할 예정이었다. 그러나 교원 585명이 신청하는 등 연수에 많은 관심을 보여 5월 120명(4개 반), 6월 60명(2개 반)으로 확대 운영하고 여름방학 중 추가 개설할 예정이다.

연수는 지난 3월 중·고등학교에 보급한 ‘인공지능 활용 수업 도움 자료’를 바탕으로 교사가 학생 맞춤형 수업에 인공지능을 활용할 수 있도록 사례 중심으로 진행했다. 도움 자료는 빅데이터·인공지능 플랫폼 ‘아이톡톡’, 생성형 인공지능 ‘챗지피티(ChatGPT)’와 ‘뤼튼(Wrtn)’ 등 인공지능 서비스 총 19개를 이용한 미래형 수업 구현 방안과 업무 활용 방법을 담았다.

경남교육청은 인공지능 활용 미래형 수업 연수와 함께 아이톡톡-아이북을 활용한 지역 맞춤 연수, 프로젝트 수업(PBL) 연수, 비경쟁 토론(에르디아 토론) 연수 등 학생 맞춤형 교육 체제를 지원하는 교원 역량 연수를 지속해서 펼쳐나갈 예정이다.

연수에 참여한 김해율하고 박지숙 교사는 “디지털 시대 인공지능 활용을 고민할 수 있는 계기가 됐다”라며, “수업에 실제 활용이 가능한 내용을 실습으로 배우는 유익한 연수였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