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21 11:23 (금)
'개교 100주년' 김해대동초, 어린이 미래 희망 더 높여요
'개교 100주년' 김해대동초, 어린이 미래 희망 더 높여요
  • 김명일 기자
  • 승인 2024.05.06 22: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념비 제막 등 기념주간 운영
이형민 회장 "선후배 산맥같이"
심광보 교장 "영광 성취 되새겨"
대동초 학생들이 지난 3일 개교 100주년 나무심기 행사에 참여해 기념사진을 찍었다.
대동초 학생들이 지난 3일 개교 100주년 나무심기 행사에 참여해 기념사진을 찍었다.

김해 대동초등학교가 개교 100주년을 맞아 기념행사를 열었다.

대동초는 1924년 4월 28일에 개교했으며, 지난 3일 개교를 기념해 학생과 학부모, 동문들이 함께 뜻을 모아 개교 100주년 기념비 제막식과 기념 주간을 운영했다.

또 100주년 기념식수 및 체육 대회인 '어울림 한마당' 등 다양한 행사도 열었다.

총동창회 손병철 (47회) 초대회장은 개교 100주년 기념비 제막식을 주최하면서 "지난 100년 동안 대동초등학교가 걸어오며 남긴 발자취를 보며 선후배가 함께 만들어갈 과거에서 오늘 그리고 내일로 이어질 길을 꿈을 꾸었다"며 그 꿈을 개교 100주년 기념비에 담아 교문 앞에 크게 설치해 교정을 드나들 모든 이들에게 전해지도록 했다.

개교 100주년 기념 주간에 학생들은 시화, 우리 학교 그림 그리기, 100주년 기념 N행 시 짓기, 미래의 나에게 편지쓰기, 학교 사랑 교가 부르기 대회 등 다채로운 학예 행사에 참여해 개교 100주년의 의미와 학교에 대한 소중함, 대동초가 앞으로 나아갈 길에 대해 꿈을 꾸는 시간을 가졌다.

전교생이 한 사람씩 한 줌의 흙을 떠서 100주년 기념 나무에 붓는 기념 식수행사에서 전교어린이회장 이형민 학생은 "우리 학교가 개교 100주년을 맞이해 매우 기쁘다. 나무가 모여 숲을 이루듯 선후배가 산맥같이 서로서로 이어져 살아갔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또한 5월 3일에는 개교 100주년을 기념해 학생과 학부모, 교직원과 동문이 함께 체육행사인 '어울림 한마당'도 열어 재학생 및 학부모, 졸업 동문 등 모두가 함께 참여해 더욱 크게 하나 되는 축제와 화합의 장을 만들었다.

개교 100주년을 맞아 심광보 교장은 "특별한 날을 맞이해 지난 100년의 영광과 성취를 되새기고, 현재의 도전을 받아들이며, 미래에 대한 희망을 높여 나가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