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21 09:30 (일)
산청서 즐기는 마당극·재즈 공연
산청서 즐기는 마당극·재즈 공연
  • 김영신 기자
  • 승인 2024.05.02 22: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5일 동의보감촌 '찔레꽃'
기산국악당 '서울재즈쿼텟'
산청군이 4~5일 동의보감촌과 남사예담촌 기산국악당에서 공연을 펼친다. 사진은 마당극 '찔레꽃' 공연 모습.
산청군이 4~5일 동의보감촌과 남사예담촌 기산국악당에서 공연을 펼친다. 사진은 마당극 '찔레꽃' 공연 모습.

산청군이 오는 4~5일 동의보감촌과 남사예담촌 기산국악당에서 상설공연을 한다고 밝혔다. 오는 4~5일 오후 2시, 동의보감촌에서 극단 '큰들'의 마당극 '찔레꽃' 공연이 열린다.

'찔레꽃'은 인체의 심장과 간장 등 오장과 주인공 정귀래, 정귀래의 오남매가 들려주는 이야기로 '동의보감' 삶의 지혜와 철학을 담고 있다. 세상이 정해놓은 성공과 행복의 기준에 맞춰 자신도 모르게 쉼 없이 바쁜 삶을 살아가는 우리들에게 내 몸과 마음의 소리에 귀 기울여 보는 시간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여기에 '내 마음이 건강해야 내 몸도 건강하고 행복하다'는 당연한 진리를 찾아가는 메시지도 전한다.

또 오는 4일 오후 3시 단성면 남사예담촌 기산국악당 대밭극장에서 지난 1990년대 재즈 중흥기를 이끈 '서울재즈쿼텟' 공연이 펼쳐진다. 이번 공연에서는 국내 재즈 중흥기, 빌리 홀리데이의 재즈보컬이 단골 광고음악으로 쓰였던 지난 1990년대 모습을 재현한다. 도시 곳곳 재즈카페에서 케니지의 색소폰 소리가 흘렸던 당시 추억도 회상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