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5 22:40 (토)
고성 상족암 인근 민생 현장 살펴
고성 상족암 인근 민생 현장 살펴
  • 이대형 기자
  • 승인 2024.04.08 22: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번째 찾아가는 간부회의'
현안 논의·사업 현황 공유
고성군은 8일 '2024년 4번째 찾아가는 간부회의'를 개최했다.
고성군은 8일 '2024년 4번째 찾아가는 간부회의'를 개최했다.

고성군은 8일 상족암군립공원사업소에서 이상근 고성군수를 비롯한 간부 공무원 3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2024년 4번째 찾아가는 간부회의'를 개최했다.

이날 회의에서는 군의 현안 사항인 △지적 재조사 사업추진을 통한 재산권 보호 △2024년 패류독소 피해 예방대책 등에 대해 논의했다.

이후, △남부권 광역관광 개발사업 △고성 공룡 지질공원 △코리아둘레길 쉼터 및 걷기 여행 △어촌뉴딜 300사업(입암·제전항)에 대한 현황 보고를 통해 간부 공무원들이 부서 간 사업 현황을 공유할 수 있는 시간도 가졌다.

특히, 이상근 고성군수는 이번 찾아가는 간부회의를 위해 방문한 상족암군립공원사업소 인근 민생현장을 살피는 것도 잊지 않았다.

상족암군립공원사업소가 위치한 하이면은 현재 면 청사 주변 주차·문화공간 부족으로 청사 이전건립과 커뮤니티센터 조성을 진행 중이다.

이에 이 군수는 해당 조성 사업지 일원을 찾아 현장을 점검하고 관계자들을 격려했다.

아울러, 하일면 수양지구 배수로 정비공사 및 상리면 동산 점터마을 안길확장사업 현장을 방문해 현장의 목소리에 귀 기울였다.

이상근 고성군수는 "각 부서에서 추진하고 있는 사업들이 연계 추진돼 고성군만의 특색있는 통일된 브랜드 만들기를 위해 노력해달라"며 "지역 현안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정책들이 시행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