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2 11:18 (수)
도의회 예결위, 진주대첩광장서 의정활동
도의회 예결위, 진주대첩광장서 의정활동
  • 김명일 기자
  • 승인 2024.02.26 22: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랜드마크 되도록 마무리 공사 당부
27일 부곡온천 관광특구지역 시찰
도의회 도청 소관 예산결산특별위원회가 26일 현지의정활동 중 진주대첩광장을 둘러보고 있다.
도의회 도청 소관 예산결산특별위원회가 26일 현지의정활동 중 진주대첩광장을 둘러보고 있다.

경남도의회 도청 소관 예산결산특별위원회가 26~27일 차기 예결산 심사를 대비한 현지의정활동에 나선다. 예결특위는 첫 날은 진주대첩광장을 방문해 현지 의정활동을 펼쳤다.

진주대첩광장은 통일신라시대부터 고려, 조선시대까지 이어지는 천년의 역사가 공존하는 역사공원으로 총사업비 940억원을 투입하여 진주성 촉석문 앞 19,870㎡의 부지에 공원지원 시설 등을 연면적 6,382㎡의 규모로 추진 중이다. 예산결산특별위원회는 2007년 기본계획 수립 후 17년 만인 올해 상반기에 준공을 앞둔 진주대첩광장을 방문해, 공사추진 상황에 대한 업무보고를 받고 현장을 둘러보았다.

현장을 둘러본 예결위원들은 진주대첩광장이 진주의 호국정신을 기리고, 진주시를 대표하는 랜드마크가 될 수 있도록, 마무리 작업에 만전을 기하여 줄 것을 당부했다. 이후, 진주 제1, 2 정수장 정비사업지를 방문하여 노후화된 정비시설 현대화와 고도정수처리시설 설치사업 추진 경과를 점검하고 효율적인 물 관리 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현지 방문 이틀째인 27일에는 창녕 부곡온천 관광특구를 방문해 현지에서 의견을 청취한다. 1997년 1월 부곡온천 관광특구지역으로 지정되었고, 지난해 9월 13일 국내1호 온천도시로 지정된 창녕 부곡온천을 방문해 부곡온천 활성화 계획에 대한 업무보고를 청취하고, 화왕산 자연휴양림 치유의 숲 조성지를 방문한다.

우기수(국민의힘, 창녕2) 위원장은 “부곡온천의 관광 수입이 창녕군의 지역경제에 큰 영향을 미치는 만큼, 정부의 온천도시 지정을 계기로 다시 한번 부곡온천이 대한민국 대표 관광지로 거듭날 수 있도록 예산결산특별위원회뿐만 아니라 도의회 차원에서도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