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원 미래전략산업국, 미래 50년 산업 재도약 발판 마련
창원 미래전략산업국, 미래 50년 산업 재도약 발판 마련
  • 이병영 기자
  • 승인 2023.12.07 21: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 미래전략산업국 성과
방위·원자력 기반 신규 국가산단 후보지 선정
의료·바이오 첨단기기 연구제조센터 구축 선정
국가산단 지정 50주년 기념 발전협의회 구성해 논의
K-방산 해외진출 글로벌 시장 개척 최고 수출 실적
창원국가산단 제조 디지털 전환(DX)주력 가속화

창원특례시 미래전략산업국은 2023년을 마무리하며 우수 성과를 공유하고 2024년 '창원 산업 미래 50년 대전환'이라는 목표 실현을 위한 구체적인 방안을 마련했다.

미래전략산업국은 2023년도 정책 방향으로 방산 수요의 대응 및 원자력 산업 육성, 침체된 주력산업의 경쟁력 회복과 미래 신산업 선점·대응을 위한 선제적인 조치가 필요하다고 판단했다. 이에, 의료·바이오, 제조 디지털전환 및 정부사업 대응을 위한 성장 지향적 산업전략을 수립하고 혁신적 클러스터 조성에 주력했다.

방위·원자력 융합 국가산단 후보지 선정

2023년 3월 대통령 주재 제14차 비상경제민생회의에서 미래첨단산업의 첨병 역할을 할 신규 국가산업단지 후보지 중 하나로 창원시의 '창원 방위·원자력 융합 국가산업단지'가 선정됐다.

정부는 반도체, 미래차 등 국가 첨단 산업육성 및 지역균형발전을 도모하기 위해 전국에 신규 국가산업단지 조성사업을 공모했고, 창원시는 주력산업인 방위·원자력을 기반으로 한 연구융합 특화산업단지 계획을 제출해 경남 내 유일하게 선정되는 쾌거를 이뤘다.

신규 국가산업단지는 의창구 북면 지개리, 동읍 화양리 일원에 오는 2030년까지 약 103만평 규모로 조성할 계획이며, 해당 구역 내 첨단연구실증단지, 국책연구기관 등이 입주해 기존 제조업 생산중심 산단에서 탈피한 연구와 생산의 선순환 효과를 가져올 산·학·연 융복합산업단지로 구축할 예정이다.

홍남표 창원시장.
홍남표 창원시장.

의료 등 연구제조센터 구축 공모 선정

시는 기계공업에 편중된 창원 산업구조 다변화와 미래먹거리 마련이 절실하다는 전략적 판단하에 산업통상자원부 의료·바이오 생태계 조성 사업에 도전해 의료·바이오 첨단기기 연구제조센터 구축사업 대상지로 선정됐다.

이 사업은 창원이 강점을 가지고 있는 기존 제조산업을 활용해 첨단 의료기기 및 의료기기 부품제조 산업 육성에 필요한 인프라를 구축하고 의료기기 제조기업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시는 이 사업을 통해 첨단 의료기기 전문기업을 다수 육성해 의료·바이오산업을 지역에 정착시키고, 청년 세대가 선호하는 고급 일자리를 창출한다는 계획이다.

창원국가산단, 미래 50년 위한 설계 착수

2024년 4월은 창원국가산단이 지정된 지 50주년이 되는 달로 우리나라 산업·경제를 견인해 온 창원국가산단의 가치를 조명하고 미래 50년의 전환점이 되는 뜻깊은 달이다.

시는 미래 50년을 위한 초석 마련을 위해 '창원국가산단 50주년 발전협의회'를 구성하고 3차에 걸친 토론회를 개최해 창원국가산단 미래 발전방안 등을 논의했다.

K-방산 해외진출 글로벌 시장 개척

K-방산은 역대 최고의 수출 실적을 기록(2022년 수출 수주 173억 달러)하며 매일 새로운 역사를 써나가고 있다. 시는 지난 9월 폴란드 키엘체에서 열린 MSPO 국제방위산업 전시회에 참가해 안제이 두다(Andrzej Duda) 폴란드 대통령, 방산 관계자들에게 방산 세일즈 외교를 펼쳤으며, 현지 부스에서 방위산업 핵심 체계기업인 한화에어로스페이스, 현대로템과 '대·중소기업 동반성장을 위한 상생협약'을 체결했다.

또, 창원시와 포즈난시의 국제우호도시 협약 체결, 창원상공회의소와 비엘코포스카 상공회의소 간 협약 체결로 지역 내 방산 업체들의 유럽 진출 교두보를 마련했다.

시는 지역 내 방산기업들의 수출 활성화 지원과 국내외 네트워크 확보를 위해 지난달에는 네덜란드 방산협회 초청으로 네덜란드 방산전에 참석해 방산기업 홍보와 협력 확대 기반을 마련한 결과 내년 4월께 네덜란드 방산기업 로드쇼가 창원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창원국가산단 제조 디지털전환 가속화

시는 기존 제조업 중심의 산업단지 이미지를 탈피하고 4차 산업혁명 시대에 걸맞는 디지털 전환(DX)을 선도키 위한 사업 체계도 마련했다.

우선, 한국국토정보공사(LX)와 지역 내 ICT기업이 참여해 산업단지를 3차원 가상공간에 새롭게 구축하고 기업정보를 구현하는 '3D산단 디지털플랫폼 구축사업'을 완료했다. 산단 내 90개 기업의 기업정보 및 생산 제품을 가상공간에 구현해 기업 간 공동구매, 판매 증대 지원 등 협업 서비스를 확대하고 국내·외 마케팅이 가능한 공간 마련으로 새로운 제조업 생태계 창출 기반을 마련했다.

홍남표 창원특례시장은 "2024년에는 신규 국가산단 예비타당성조사 통과와 창원국가산단 지정 50주년 기념사업 추진에 주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