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해 군민 위한 '찾아가는 마을세무사' 운영
남해 군민 위한 '찾아가는 마을세무사' 운영
  • 박춘성 기자
  • 승인 2023.10.31 22: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9일 오후 2~4시 행정복지센터
취약계층 찾아가는 무료 상담

남해군이 오는 9일 오후 2시부터 4시까지 남해읍행정복지센터 2층 회의실에서 세무서비스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마을세무사·납세자보호관 세무상담실'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지방세와 국세 등과 관련해 세무 전반에 대한 전문적인 상담을 필요로 했으나, 평소 세무상담소를 찾기 어려웠던 영세사업자나 농어촌주민 등 군민이라면 누구나 사전 예약 없이 방문해 상담받을 수 있다.

마을세무사 제도는 세무사들의 재능기부를 통해 경제적 이유 등으로 세무상담을 받기 어려운 주민에게 지방세와 국세 관련 세무상담을 무료로 제공하는 제도다. 납세자보호관 제도는 납세자의 권리보호 및 납세편의를 상담하고 도움을 제공하는 제도다.

남해군에서 위촉한 마을세무사는 1명(채현배 세무사)으로, 지난 2016년부터 현재까지 세무상담을 받기 어려운 영세사업자 등 세무서비스 취약계층을 위해 활발히 활동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