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행정사회 창원시지회·한마음병원 건강검진 '맞손'
대한행정사회 창원시지회·한마음병원 건강검진 '맞손'
  • 이병영 기자
  • 승인 2023.10.26 22: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암 1·2기 조기 발견 협약식
'가족건강검진 날' 지정 운영
"암 늦게 발견해 사망 사례 줄길"
대한행정사회 창원시지회와 창원한마음병원이 지난 25일 '국민건강검진 협약식'을 체결한 후 관계자들이 파이팅을 외치며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대한행정사회 창원시지회와 창원한마음병원이 지난 25일 '국민건강검진 협약식'을 체결한 후 관계자들이 파이팅을 외치며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대한행정사회 창원시지회(회장 강은순)와 창원한마음병원(이사장 하충식)은 지난 25일 오후 4시 창원한마음병원 대회의실에서 대한행정사회 창원시지회와 창원한마음병원이 '국민건강검진 특별협약식'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암을 3, 4기에 발견해 치료를 하지 못해 사망하는 사례가 있어, 이런 사례를 예방키 위해 결혼기념일 등을 부부동반 '가족건강검진의 날'을 운영하는 등 1, 2기에 조기 발견해 치료토록 하기 위해 협약을 체결했다.

앞으로 행정사를 가족 건강검진 홍보위원으로 위촉해 홍보하고, 정부와 국회에 '가족건강검진의 날'지정 청원운동을 공동으로 전개키로 했다.

한마음병원에서도 가족건강검진 프로그램을 개발해 특별 운영키로 했다.

강은순 창원행정사회 회장은 "이번 협약으로 암을 늦게 발견해 사망하는 사례가 줄어들기를 바란다"며 "창원지역에 이렇게 대형병원과 최첨단 의료장비와 유능한 교수진을 갖춘 한마음병원이 있어 정말 편리하게 됐다"고 말했다.

한편 하충식 창원한마음병원 이사장은 "조기질병 발견을 통해 유방암 갑상선암 등 각종 암에 대해 본원의 다학적 의료시스템으로 건강을 지킬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화답했다.

이어 우리병원은 "건강검진을 비롯해 뇌졸중, 간암 등을 치료하는데 있어 최대의 의술을 발휘해 양질의 의료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