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13 22:07 (토)
홍태용 김해시장, 상수원 낙동강 시찰
홍태용 김해시장, 상수원 낙동강 시찰
  • 신정윤 기자
  • 승인 2023.06.07 22: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름철 녹조ㆍ깔따구 대응체계 점검
고도정수처리시설 실시간 대응
7일 홍태용 김해시장이 생림면 마사리 딴 섬에 위치한 강변에서 시찰 중인 모습.
7일 홍태용 김해시장이 생림면 마사리 딴 섬에 위치한 강변에서 시찰 중인 모습.

홍태용 김해시장은 7일 오후 시의 식수원인 생림면 마사리 딴 섬에 위치한 강변여과시설과 창암 취수원 인근 낙동강 일원을 시찰했다.

올여름이 평년(23.4~24.0도)보다 더울 확률이 40%라는 최근 기상청 발표에 따라 곧 다가올 조류경보 발령에 대비해 낙동강 상수원의 녹조 발생 실태와 대응 방안을 점검하기 위해서다.

홍 시장은 이 자리에서 "여름철 녹조와 깔따구 유충에도 안전한 시민이 믿고 마실 수 있는 수돗물이 되도록 취ㆍ정수장 관리에 최선을 다해 달라"고 당부했다.

특히 "시민과 함께하는 투명한 수도행정이 되도록 수돗물 수질분석 결과를 공유하고 시민 의견을 수렴해 수돗물에 대한 불안감 해소에 노력해 달라"고 주문했다.

시는 최근 3년간 수돗물 수질을 분석한 결과 조류영향물질인 지오즈민(흙 냄새)과 2-MIB(곰팡이 냄새), 조류독성물질(마이크로시스틴-LR)은 검출된 적이 없었으며 정수 과정에서 모두 제거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마이크로시스틴-LR는 남조류의 독성물질, 주로 간 조직에 영향을 주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여기에 시의 취수탑이 낙동강에 비해 조류에 비교적 안전한 밀양강과 합류한 1.2㎞ 하류에 있고 조류 차단막이 설치된 취수구도 낙동강 수표면 기준 1.8m 아래 지점에 있으며 사계절 안정적인 원수 수질 확보가 가능한 강변여과시설(12공)이 있는 점도 수질 유지에 긍정적 요인으로 작용한다.

혹시 모를 낙동강 수계 유류 오염 사고 시 발생하는 휘발성 유기화합물, 미량유해 물질(과불화화합물 등), 조류에서 기인하는 맛ㆍ냄새 유발 물질 등을 제거할 수 있는 분말활성탄 주입시설(고도정수처리시설)도 갖추고 있어 급격한 수질 변화에도 실시간 대응이 가능하다.

시는 이달 중으로 예상되는 낙동강 조류경보 발령에 대비해 단계별(관심 → 경계 → 대발생)로 녹조 저감 대책을 마련해 놓았다. 지난달 23일 환경부와 합동으로 정수장 위생관리와 녹조 준비실태를 점검한 결과 시에서 운영하는 정수장(삼계, 명동) 2곳 모두 모든 공정에서 유충이 발견되지 않았으며 유충 유입을 방지하는 밀폐식 차단시설과 미세방충망 등 위생관리상태도 매우 우수한 것으로 나타났다. 녹조는 수온이 20도 이상 더운 날씨가 7일 이상 계속될 때 물속에 남조류가 번식하면서 물이 녹색을 띠는 현상을 말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