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해 조도ㆍ호도 바래길 치유 걷기
남해 조도ㆍ호도 바래길 치유 걷기
  • 박춘성 기자
  • 승인 2023.05.25 21: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참가자 1박 2일 동안 절경 즐겨
야간 별보기ㆍ버스킹 공연 진행

남해군은 지난 20∼21일 양일간 미조면 조도ㆍ호도에서 남해바래길 섬 치유걷기행사를 개최했다.

경남도와 남해군은 지난 2021년부터 `살고 싶은 섬 가꾸기` 사업을 통해 조도ㆍ호도의 옛길을 보완했으며, 이를 섬바래길로 지정했다.(조도 약 2.3㎞, 호도약 2㎞) 이에 따라 남해관광문화재단(남해바래길탐방안내센터)과 함께 `섬바래길 개통식`을 개최하고 참가자들은 1박2일 조도ㆍ호도의 낮과 밤의 정취를 만끽했다. 걷기행사와 함께 탐조, 야간 별보기, 버스킹 공연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진행됐다.

개통식에는 한국걷기동호회연합, 한국여행작가협회, 재경남해향우회와 바래길 완보자, 바래길지킴이 등 총 180여 명이 참가했으며, 이 중 100여 명이 조도와 호도에서 1박 2일간 주ㆍ야간으로 섬바래길을 따라 남해안의 절경을 즐겼다. 홍성기 해양발전과장은 "미조면 조도ㆍ호도에서 `살고 싶은 섬 가꾸기 사업`을 진행한 지도 어느덧 3년 차가 됐다. 이번 행사를 통해 그간의 성과를 조금이나마 확인할 수 있었고, 이를 위해 힘써준 조도와 호도의 마을 주민에게 깊은 감사의 말씀을 올린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