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성어업인 바우처 지원 내달 15일까지 방문 접수
여성어업인 바우처 지원 내달 15일까지 방문 접수
  • 이병영 기자
  • 승인 2023.05.15 21: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창원시는 문화여가 활동 접근성이 상대적으로 낮은 여성어업인들에게 문화, 여가활동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2023년 여성어업인 바우처 지원사업`을 추진한다.

신청자격은 실제로 어업에 종사하며 창원시로 주소가 돼 있는 만 20세 이상 만 75세 미만 여성어업인으로 신청일 기준 어업경영체등록확인서 또는 어업인확인서가 있어야 한다.

신분증과 어업인임을 증명하는 서류를 지참해 관할 읍ㆍ면ㆍ동 행정복지센터나 창원시 수산과로 15일부터 다음 달 15일까지 (30일간) 방문 접수하면 된다.

연간 20만 원의 바우처 카드가 지역수협을 통해 발급되며, 이 바우처 카드는 전국 안경점, 레포츠클럽, 미용원, 영화관, 음식점 등 40여개 업종의 가맹점에서 오는 12월 31일까지 사용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