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20 02:32 (토)
경상대 총동문회, 발전기금 1000만원 쾌척
경상대 총동문회, 발전기금 1000만원 쾌척
  • 이대근 기자
  • 승인 2023.03.27 20: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러 부문 좋은 성과 내 자랑스러워"
건학 113주년 지역 상생ㆍ협력 노력
경상국립대학교 총동문회 정택수 회장이 경상국립대 권순기 총장에게 발전기금 1000만 원을 전달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경상국립대학교 총동문회 정택수 회장이 경상국립대 권순기 총장에게 발전기금 1000만 원을 전달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경상국립대학교(GNUㆍ총장 권순기) 총동문회(회장 정택수)는 27일 오전 11시 칠암캠퍼스 대학본부 5층 접견실에서 경상국립대 발전기금 1000만 원을 출연했다.

발전기금 출연식에는 경상국립대 권순기 총장, 김곤섭 연구부총장, 신용민 교학부총장, 정재우 칠암부총장과 총동문회 정택수 회장, 이철조, 정호영, 권재화, 최병헌 부회장, 김두만 사무총장, 김철식 총무국장 등 10여 명이 참석했다. 발전기금 출연식은 기부자 소개, 출연증서 전달, 기부증서 전달, 기부자 인사 말씀, 총장 인사 말씀, 기념 촬영의 순으로 진행했다.

정택수 총동문회장은 "우리 모교가 지난 2021년 3월 통합 대학인 경상국립대학교로 거듭난 이후 여러 부문에서 좋은 성과를 내고 있어 동문의 자랑이 되고 있다"라고 말하고 "특히 이번에 건학 113주년을 기념해 지역민과 상생 협력하려는 노력에 큰 박수를 보내며 총동문회도 최대한 협력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또한 정택수 총동문회장은 "대학 통합으로 총동문회는 21만여 명의 큰 집단이 됐다"며 "규모가 커진 만큼 역할과 영향력도 확대됐으므로 모교의 발전은 물론이고 지역과 국가 발전에도 기여하도록 에너지를 모아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권순기 총장은 "대학과 총동문회는 수레의 두 바퀴와 같다는 생각을 늘 갖고 있다"라고 전제하고 "정택수 회장님이 취임한 이후 더욱 역동적이고 진취적인 동문회 활동을 기대한다"라고 강조했다.

권순기 총장은 이어 "특히 경상국립대 건학 113주년을 기념해 마련하는 열린음악회, 마라톤 대회 등은 대학과 지역사회, 동문이 하나가 되는 멋진 잔치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한편, 경상국립대 총동문회는 2023년에 지부ㆍ직능별 조직 활성화, 동문 사업자 발굴, 개교기념일 모교 방문 행사 및 발전기금 조성, 우수 영재 입학 돕기, 안정적인 회비 확충, 홍보ㆍ소통 강화, 대외협력 및 지역사회 협력 확대 등을 중점적으로 추진하기로 했다.

또한 개척산악회 시산제, 개척동문가족등반대회, 전국 동문 골프대회 등 이전부터 추진해 오던 사업도 더욱 내실 있게 추진하기로 했다. 총동문회는 "이 같은 사업을 통해 총동문회가 모교의 발전에 기여하는 역할을 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