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해 올로케이션 독립영화 `찬사 가득`
진해 올로케이션 독립영화 `찬사 가득`
  • 이병영 기자
  • 승인 2022.12.08 21: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창밖은 겨울` 특별시사회
장옥거리 등 영상미 연출

창원특례시는 지난 7일 진해 올로케이션 독립영화 `창밖은 겨울` 특별시사회를 열었다.

지난 `2019년 창원시 영상산업 활성화 지원사업`에 선정된 본 작품은 버스 기사인 남 주인공(곽민규 씨)이 고장 난 MP3를 우연히 습득하면서 여주인공(한선화 씨)과 겪게 되는 멜로 영화로 지난달 24일부터 전국 영화관에서 상영 중이다.

이번 시사회 상영 이후 `관람객과 감독과의 대화 시간`에서는 장옥거리, 근대문화역사 골목 등 진해만의 옛 감성을 잔잔한 영상미로 연출한 데 대해 관람객의 찬사가 이어졌다.

구진호 문화관광체육국장은 "우리 지역 영화가 상업영화 속을 비집고 전국 영화관에서 개봉한 것은 매우 고무적인 일이다. 앞으로도 지역 영상예술인에 대한 행정지원으로 창원특례시 영상산업 활성화를 도모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창밖은 겨울`은 서울ㆍ인천을 비롯해 전국 영화관에서 개봉ㆍ상영 중이며, 창원의 경우 `롯데시네마 진해관, 씨네아트 리좀`에서 상영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