난치병 학생 112명 치료비 1억 2000만원 이달 중 지원
난치병 학생 112명 치료비 1억 2000만원 이달 중 지원
  • 김명일 기자
  • 승인 2022.12.08 21: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남교육청은 난치병 학생 112명에게 치료비 1억 2000만 원을 이달 중에 지원한다고 8일 밝혔다.

경남교육청은 이날 본청 회의실에서 난치병 학생 지원 위원회를 열고 이같이 결정했다.

난치병 치료비는 난치병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도내 유치원, 초ㆍ중ㆍ고 학생들이 힘든 현실을 이겨내는 데 도움을 주고자 지난 2017년부터 지원해오고 있다.

`경남도교육청 난치병 학생 치료비 지원에 관한 조례`에 따르면 난치병이란 암 또는 심ㆍ뇌혈관계 질환으로서 장기적으로 치료 및 요양을 요하는 질환이거나 `희귀질환관리법` 및 같은 법 시행령에 따라 보건복지부 장관이 지정한 희귀질환(1147개)이다.

경남교육청은 학생들의 건강과 복지를 위해 난치병 치료비 지원 사업을 지속해서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