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의회, 의정활동 맞춤 가이드북 제작
도의회, 의정활동 맞춤 가이드북 제작
  • 김명일 기자
  • 승인 2022.12.07 20: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방의회 개요ㆍ역할 등 해설
의정활동 방향성 정립 기여
`지방의원 의정활동 가이드 연구` 학술용역 보고회가 7일 오전 경남도의회 대회의실에서 열렸다.
`지방의원 의정활동 가이드 연구` 학술용역 보고회가 7일 오전 경남도의회 대회의실에서 열렸다.

경남도의회가 의원들의 의정활동을 적극적으로 뒷받침하기 위해 맞춤형 가이드북을 제작한다.

경남도의회는 의회운영위원회 소속 의원, 의회사무처장, 전 담당관ㆍ수석전문위원, 정책지원관 등이 참여한 가운데 7일 도의회 대회의실에서 `지방의원 의정활동 가이드 연구` 최종 보고회를 열었다.

이번 연구는 올해 시행된 전부개정 지방자치법으로 지방의회의 기능과 역할이 확대되고 제12대 의회가 새롭게 개원됨에 따라 의정활동에 꼭 필요한 정보를 담은 체계적인 지침서를 만들기 위해 추진됐다.

총 9개의 분야를 대상으로 한 이번 연구는 △지방의회의 개요 △지방의회의 권한과 역할 △지방의원의 신분과 의무 등 기본적인 관련 법령의 규정을 의원들이 이해하기 쉽도록 해설했다.

아울러 △의원 연구단체 △의정보고서ㆍ매니페스토 △정책지원관 제도 등 의정활동에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는 정보들을 수록하고, 미국ㆍ영국 등의 지방의회 사례를 소개해 의회 선진화에도 한발 다가갈 수 있도록 했다.

특히 이번 연구는 도민ㆍ공무원 대상 설문조사를 통해 도의회ㆍ의정활동에 대한 인식, 입법ㆍ예산 등 분야별 요구 활동 등을 수록함으로써 의원들의 의정활동 방향성을 정립하는 데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의회사무처 이광옥 입법담당관은 "이번 제12대 의회의 경우 초선의원 비율이 70%에 달한다"면서 "의원들께서 조기에 원활하게 의정활동을 수행할 수 있도록 지원함으로써 도민만을 위한 의회다운 의회를 구현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