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 부울경 의원 국회회견 특별연합 정상 추진 촉구
민주 부울경 의원 국회회견 특별연합 정상 추진 촉구
  • 서울 이대형 기자
  • 승인 2022.11.29 21: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불어민주당 소속 부산ㆍ울산ㆍ경남 국회의원들이 29일 국회 소통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부울경 특별연합 폐지 규탄 및 정상 추진을 촉구했다. 이날 기자회견에는 김두관, 김정호, 민홍철, 박재호, 최인호, 전재수, 이상헌 의원이 참석했다.

이들 의원들은 "특별연합 폐지로 관련 예산이 허공에 사라질 위기로 전적으로 여당이 이에 대한 책임을 져야 한다"며 `정상 추진`을 요구했다.

이들은 "부울경 특별연합 폐지는 국가균형발전 위기"라고 말했다.

이어 "부울경 특별연합 정상추진과 35조 원 지원예산을 정상 이행하라"고 촉구했다.

이들은 "부울경 특별연합은 윤석열 정부 `120대 국정과제` 속 5개 국정과제에 걸쳐 10번이나 언급되는 핵심 중에서도 핵심 국정과제"라며 "윤석열 정부는 국민과의 약속을 헌신짝처럼 버리고 있다"고 비판했다.

부산과 울산, 경남을 하나로 만드는 초광역 협력 방안은 노무현 정부에서 구상돼 이명박 정부의 광역경제권 등을 을 거치며 논의를 이어왔고 문재인 정부에서도 법적인 절차를 논의하는 등 움직임이 이어졌으나 윤석열 정부 출범 이후 지방자치단체장이 현재 여당 소속으로 바뀌면서 동력을 잃어 좌초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