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산공원 레저사업 추진 탄력
황산공원 레저사업 추진 탄력
  • 임채용 기자
  • 승인 2022.11.06 19: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나동연 양산시장 현장점검
시민공감 소통집무실 개최

낙동강협의체가 지난달 6일 출범하면서 황산공원 복합레저사업 추진이 탄력을 받고 있는 가운데 나동연 양산시장이 낙동강변 사업부지 일원에 대한 현장점검에 나섰다.

양산시는 4일 오후 황산공원 선착장 일원에서 나동연 시장을 비롯한 관계공무원 및 시의원, 주민대표, 언론인 등이 참석한 가운데 `시민공감 소통집무실`을 개최했다.

이날 소통집무실에서는 낙동강 뱃길복원 관광자원화를 통한 지역경제 및 관광활성화를 도모하는 한편, 황산공원 복합레저사업 공약사업의 원활한 추진을 위한 현장 소통이 이어졌다.

특히 황산공원 선착장에서 낙동강 생태탐방선을 탑승해 선상에서 낙동강변 황산공원을 조망하면서 `낙동강 뱃길복원 관광자원화 사업`에 대한 청사진을 그려보는 뜻깊은 자리가 됐다. `낙동강 뱃길복원 관광자원화 사업`은 부산 을숙도ㆍ화명, 김해 대동, 양산 물금 선착장에 현재 운영 중인 생태탐방선 확대 및 관련 콘텐츠를 보강하는 한편, 낙동강협의체 6개 지자체와 연계된 관광자원과 기반시설을 확충하는 내용이다.

양산시는 황산공원 복합레저사업의 일환으로 수상레저 계류장 증설, 어린이놀이시설 조성, 오토캠핑장 50면 이상 추가 증설, 파크골프장 72홀 추가 조성해 복합레저사업단지로 육성할 계획이다.

또한 부산시 및 부산관광공사와 협의해 생태탐방선 운항횟수 및 정박시간을 확대하고, 국가하천내 하천점용허가, 소규모 환경영향평가, 개발제한구역허가 등 행정절차 이행이 어려운 현안에 대해 낙동강협의체를 통해 공동 대응해 규제 완화를 건의할 예정이다.

나동연 양산시장은 "강변에서 낙동강을 바라보는 것과 달리 낙동강에서 강변을 조망하는 시각을 통해 황산공원의 새로운 모습을 볼 수 있었다"며 "낙동강 및 황산공원의 다각적인 측면들을 고려해 사업을 추진해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