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청군 올해 조림묘목 활착률 93.5%
산청군 올해 조림묘목 활착률 93.5%
  • 김영신 기자
  • 승인 2022.10.13 21: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82.3㏊ 조사… 15만 8천본 생존
"조림지 사후관리 전력한 덕분"

산청군이 올해 초 식재한 조림묘목 활착률이 93.5%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13일 군에 따르면 올해 초 사업비 8억 2000만 원을 투입해 금서면 방곡리 산 15번지 등 43곳에 편백나무 등 17종, 16만 8960본을 식재했다.

지난 8~9월 조림지 82.3㏊에 대해 활착률 조사 결과 15만 8020본이 생존해 평균 활착률은 93.5%로 나타났다.

군 관계자는 "올 초봄 무덥고 적은 강수량에도 평균 활착률이 높게 나타났다"며 "이는 봄철 조기에 풀베기, 덩굴 제거 등 조림 시행을 통해 조림지 사후관리에 전력한 덕"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