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석맞이 남해 지역화폐 `화전` 기탁 `훈훈`
추석맞이 남해 지역화폐 `화전` 기탁 `훈훈`
  • 이문석 기자
  • 승인 2022.08.25 20: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BNK경남은행 남해지점
600만원 전달 `사랑 나눔`
BNK경남은행 남해지점이 지난 24일 소외계층을 위해 남해 지역화폐 `화전` 600만 원을 남해군에 기탁했다.
BNK경남은행 남해지점이 지난 24일 소외계층을 위해 남해 지역화폐 `화전` 600만 원을 남해군에 기탁했다.

BNK경남은행 남해지점(지점장 전현수)은 지난 24일 2022년 추석 명절을 맞아 소외계층을 위해 남해 지역화폐인 `화전(花錢)` 600만 원을 남해군에 기탁했다.

BNK경남은행 남해지점은 경남은행 사랑나눔재단을 통해 매년 4회에 걸쳐 약 1500만 원 상당의 성품을 남해군에 꾸준히 기탁하고 있으며, 올해에는 1월과 7월 두 차례에 걸쳐 설 명절 상품권과 여름철 대비 용품 등 680만 원 상당의 현물을 기탁한 바 있다.

특히 명절에는 남해 지역화폐 `화전`을 구입해 어려운 이웃 위문에 동참하고 있어 훈훈한 명절 분위기 조성뿐만 아니라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크게 기여하고 있다.

BNK경남은행 전현수 지점장은 "적은 금액이지만 군민 모두 풍성하고 행복한 추석 명절 되시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소외되는 이웃이 없도록 어려운 일에 큰 힘이 되는 `경남은행`이 되도록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장충남 남해군수는 "코로나19 재유행과 명절을 앞두고 치솟는 물가로 지역사회와 어려운 이웃에게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 "추석 명절 따뜻한 안부와 함께 소중히 잘 전달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