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산시, 제3회 추경안 1조 7986억원 편성
양산시, 제3회 추경안 1조 7986억원 편성
  • 임채용 기자
  • 승인 2022.08.21 19:33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반 1284억원ㆍ특별 76억원 증가
공약 추진ㆍ지역경제 안정에 중점
나동연 시장 "역동적 발전 큰 걸음"

일반회계는 1284억 원 증가한 1조 6303억 원, 특별회계는 76억 원 증가한 1683억 원 규모로 편성된 안이다.

양산시는 이번 추경 예산안은 민선 8기 출범에 따른 주요 공약사업과 현안사업을 반영하고 대내외 경제위기로 흔들리는 지역경제의 안정에 주안점을 두고 신속히 편성했다고 밝혔다.

주요 편성 내용으로는 먼저 핵심 공약사업의 타당성 검토와 기본계획 수립을 통한 우선 추진을 위해 △문화예술의 전당 기본계획 수립용역 2억 5000만 원 △황산ㆍ가산공원 재정비 기본계획 용역 1억 5000만 원 △양산시 수목원 조성 기본계획 수립용역 1억 5000만 원 △회야천 거점 문화관광벨트 마스터플랜 수립용역 3억 원 △용당역사지구 고증 학술용역 5000만 원 △시민통합위원회 운영 3500만 원을 편성해 공약사업의 빠른 추진 의지를 담았다.

또 시민 생활안정과 함께 소상공인 지원을 통한 지역 경기 부양을 위해 △양산사랑 상품권 운영 68억 원 △저소득층 긴급 생활안정지원금 64억 원 △청년월세 한시 특별지원 11억 원 △기초연금 88억 원 △소상공인 소규모 경영환경개선 4억 원 △소상공인 특화 거리 지원사업 4억 원을 편성했다.

이에 더해 미래 먹거리 창출을 위한 △중대형 선박 하이브리드 추진시스템 육상실증 기반 조성 11억 원 △공공임대형 지식산업센터 건립 타당성 조사 및 기본계획 수립용역 6000만 원 △양산첨단융합산업기술원 설립타당성조사 및 기본계획 수립용역 9500만 원 등을 편성해 지역산업 기술 기반 강화와 기업지원 다각화를 통한 도시의 미래 성장동력 확보 의지를 보였다.

아울러 계속사업으로 추진 중인 도시기반시설 조성을 위해 △종합복지허브타운 건립 80억 원 △양산도시철도 건설 73억 원 △복합문화학습관 건립 40억 원 △양주문화체육센터 건립 30억 원 △웅상 센트럴파크 조성 20억 원 등을 편성해 체감경기 향상과 삶의 질 개선을 위한 대규모 시설비 투자사업 추진에도 만전을 다하고자 했다.

나동연 양산시장은 "제9대 시정에 기대하는 시민들의 여망을 담아 편성한 이번 추경예산이 침체된 지역 경기 회복과 함께 다시 뛰는 양산의 역동적인 발전을 위한 큰 걸음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11 2022-08-22 16:09:45
지산 사무실 찾으시면 직거래카페 지직카부터 가보세요. 현재 시장에서 거래 안된 매물 엄청 많아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