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가철 고성공룡박물관 하루 평균 2000명 찾아
휴가철 고성공룡박물관 하루 평균 2000명 찾아
  • 이대형 기자
  • 승인 2022.08.11 19: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차량으로 붐비는 고성공룡박물관 주차장.
차량으로 붐비는 고성공룡박물관 주차장.

고성공룡박물관과 상족암군립공원에는 휴가철이 시작된 지난 1일부터 7일까지 비바람이 부는 궂은 날씨에도 하루 평균 2000여 명의 관람객이 방문하는 등 한 주간 약 1만 5000여 명의 관람객이 찾은 것으로 집계됐다. 이는 하루 평균 1200여 명 수준이었던 지난달보다 2배 이상 증가한 수치이다.

한영대 소장은 "휴가철에 기상예보가 좋지 않아 관람객이 적을 것으로 예상돼 걱정이 많이 됐으나, 많은 관람객이 잊지 않고 찾아주셔서 감사하다"고 밝혔다.

한편, 고성공룡박물관은 세계 3대 공룡 발자국 화석 산지인 고성 덕명리 공룡 발자국과 새 발자국 화선 산지와 함께 고성의 명소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