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창업·발명 경진대회 경남 학생 두각
전국 창업·발명 경진대회 경남 학생 두각
  • 경남교육청
  • 승인 2022.08.08 21: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창업체험교육 동아리 활동으로 미래 역량 다진 학생 7명 영예

경상남도교육청(교육감 박종훈)은 교육부·과학기술정보통신부·특허청 등이 후원하고 수원 삼일공업고등학교가 주관하는 ‘제15회 전국 창업·발명 경진대회’에서 도내 중·고등학생이 우수한 성과를 거두었다고 8일 밝혔다.

‘제15회 전국 창업·발명 경진대회’에는 전국 중·고등학생 1,808명이 신청하여 1차 서류 심사와 지난 1일 2차 대면 심사를 거쳐 최종 49명이 선발되었다. 이 가운데 경남교육청 소속 수상 학생은 최우수상 2명, 우수상 3명, 특별상 2명 등 총 7명이며 모두 도교육청의 ‘창업체험동아리 운영학교’에서 활동하는 학생들이다.

경남교육청은 지역 사회와 창업체험교육 생태계를 조성하는 사업을 추진하여 창업지원단을 구성하고, 거점학교(2개 학교)·창업체험 동아리(10개 학교)를 지원하고 있다. 참여 학교에서는 교육과정에서 생활 속 문제점 찾기, 아이디어 발산하기, 모의 크라우드 펀딩(crowd funding·대중 투자) 등 다양한 창업체험 활동을 하고 학생들의 도전 역량, 가치 창출 역량, 자기 주도 역량, 집단 창의 역량을 키워나간다.

‘접이식 임산부석’ 작품으로 중등부 최우수상을 받은 양산 개운중 1학년 권민서 학생은 “창업체험 동아리 활동이 처음에는 낯설었지만 친구들과 함께 생활 속 문제를 발견하고 해결하는 과정이 무척 재미있었다. 그동안 그냥 지나쳤던 주변이나 사람들에게 관심도 늘어나게 되어 굉장히 의미 있었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김해여자고등학교(교장 오현숙)는 참여 학생들의 우수한 작품성을 인정받아 특허청의 학교 표창을 받았다. 김해여고 이정민 지도교사는 “학생들이 작품들을 완성하기까지 쉽지 않은 과정이 있었지만 학생들에게 의미 있는 경험이 된 것 같아 보람을 느낀다”라고 말했다.

한편 경남교육청은 교육부가 주최하는 ‘2022 대한민국 청소년 창업경진대회’에서 전국 학교 165개 팀 중 경남 중·고등학교가 전국 최다(23개 팀)로 참가했으며, 8월 중 도교육청 예선을 거쳐 전국 대회 본선에 진출할 예정이다.

경남교육청 황흔귀진로교육과장은 “미래 교육은 학생 스스로가 자신의 삶을 이끌어 갈 수 있는 주도성과 더불어 살아갈 수 있는 협력적 태도가 중요하다. 창업체험교육은 이러한 필요 역량을 높여나갈 수 있는 중요한 경험이기 때문에 더욱 확산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