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천포서울병원, 사천 농구발전기금 전달
삼천포서울병원, 사천 농구발전기금 전달
  • 양기섭 기자
  • 승인 2022.07.21 22: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승연 이사장 농구협회장 취임
"꿈나무 훌륭한 선수로 성장하길"
사천시농구협회장으로 취임한 이승연 삼천포서울병원 이사장이 농구발전기금 3000만 원을 기탁했다.

의료법인 승연의료재단 삼천포서울병원 이승연(61) 이사장이 지난 20일 제8대 사천시농구협회장으로 취임했다.

신임 이 회장은 "농구 꿈나무들이 선배들 뒤를 이어 훌륭한 선수로 성장하도록 온 힘을 다해 지원할 것"이라며 "`농구도시 사천` 옛 명성을 되찾는데 밑거름이 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취임식에는 박동식 시장 등 50여 명의 농구인들이 참석해 협회장 취임 축하와 함께 제7대 김기현 협회장 노고에 감사를 전했다.

박동식 시장은 "제8대 이승연 회장 취임을 축하드린다"면서 "`농구의 본고장`이란 명성에 걸맞는 농구도시로 발전하기 위해 끊임없이 노력해 달라"고 당부했다. 

이승연 이사장은 취임식에 앞서 지역 내 초ㆍ중학교 농구 발전을 위해 사용해 달라며 사천시체육회에 발전기금 3000만 원을 기탁했다. 

전달된 기탁금은 삼천포초와 삼천포여중, 삼천포여고 농구 인재 육성을 위해 사용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