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16 09:49 (화)
입찰은 편안한 마음으로
입찰은 편안한 마음으로
  • 경남매일
  • 승인 2022.07.04 21: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호근 쉬운 경매ㆍ공매
황경진 경매전문학원 부원장

(28) 공유자 우선매수권 : 부동산은 한 사람이 소유할 수도 있고, 여려 명이 함께 소유할 수 도있다. 즉, 부동산을 여러 사람이 지분 형태로 공동 소유하는 것을 `공유`라고 한다. 문제는 공유지분 일부가 경매로 진행되는 경우가 있는데 일부 지분에 대한 경매가 진행될 때 이 지분을 다른 공유자에게 먼저 매수할 기회를 주는 권한을 `공유자 우선매수권`이라 한다. 입찰 당일에 최고가 매수인이 신고한 최고가 매수 신고액과 동일한 가격으로 매수할 것을 신고하고, 최저 매수 가격의 10%에 해당하는 보증금을 납부함으로써 입찰 당시의 최고가 매수인보다 우선하여 채무자의 지분을 매수할 수 있는 권리를 말한다.

2. 입찰 준비를 하다. 

1) 입찰 도전을 하다.

① 부동산 경매는 연습경기가 따로 없다. 입찰하는 순간 바로 실전 경기가 시작된다. 사전 조사, 현장답사, 권리분석, 대출관계 상담 등 모든상황을 잘 파악하고 입찰에서 실수를 한다면 너무나 억울하지 않겠나? 관할 법원으로 향할 때 입찰 개시 시간과 입찰 마감 시간 정도는 알고 가야 한다. 법원마다 차이가 있으므로 정확히 파악하고 간다. 입찰 보증금은 수표 한 장으로 하루 전에 미리 준비하는 것이 좋다. 통상 입찰개시 시간은 오전 10시이고, 입찰마감 시간은 11시 10분으로 진행되고 있다. 이 시간 이후에는 입찰표 제출이 불가능하다.

② 입찰표를 작성하고, 입찰마감 시간이 지나면 개찰이 시작된다. 입찰자들이 입찰 법정에 착석해 개찰이 시작되기를 기다리는 동안 사법보좌관이 입찰 과정에서 유의할 점과 여러 가지 지킬 사항에 대해 설명을 한다. 개찰 준비가 완료되면 개찰은 사건 순으로 진행되는데 사법보좌관의 재량으로 입찰자 수가 많은 물건을 먼저 개찰할 수 도있다.

③ 개찰 방식은 매우 간단하다. 입찰에 참여하는 사람들의 입찰표와 입찰 보증금을 제출한 유효한 입찰자 중 가장 높은 금액을 적어낸 입찰자가 최고가 매수신고인으로 되는 것이다. 개찰 후 최고가 매수인에게는 영수증이 발부되며, 나머지 입찰자에게는 보증금을 반환해 준다. 그리고 법정에서 최고가 매수인에게는 잔금대출 금융기관 관계자들이 명함을 주는데, 잘 보관했다가 대출상담을 해볼 필요가 있다. 요즘 대출심사가 매우 까다로워졌다.

④ 기일 입찰표 작성은 한 두 가지 주의할 부분이 있다. 성급하게 작성하다 보면 사건번호와 물건번호 중 물건번호를 적지 않는 경우가 종종 있다. 각별히 신경 써야 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