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해대교, 관광자원 재생 착착 진행
남해대교, 관광자원 재생 착착 진행
  • 이문석 기자
  • 승인 2022.06.28 20: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실시설계 용역중간보고회
190억 투입 전망대 등 조성

남해군(군수 장충남)은 지난 27일 남해대교 관광자원화사업 기본 및 실시설계 용역중간보고회를 개최했다.

남해대교 관광자원화 사업은 건설된 지 50년이 경과한 남해대교를 사람중심의 관광자원으로 재생하는 프로젝트다.

남해대교의 가치를 보존하고 지역의 관광산업 활성화를 위해 총사업비 190억 원이 투입되며, 국내최초의 어드벤처 체험시설인 브릿지 클라임과 주탑전망대 시설 등이 조성된다.

또한 남해대교 웰컴센터, 진입광장, 오션힐링셔클 등을 포함해 다양한 워터프론트 시설이 들어설 예정이다.

남해군은 남해대교 관광자원화 사업을 통해 관광객 유치효과를 확산시켜 남해대교 주변지역을 `다시 찾는 국민관광지`로 회복한다는 계획이다.

남해군은 이날 중간보고회 후 다음 달 중 전부서 의견을 취합해 사업내용을 수정, 보완 후 다음 달 기본 및 실시설계 용역을 완료할 예정이다. 이와 동시에 공사 착공에 돌입할 수 있도록 사전행정절차 이행에 만전을 기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보고회를 주재한 장충남 남해군수는 "다른 곳에서 볼 수 없는 다양한 볼거리와 즐길 거리를 만들고 사업대상지를 남해대교로 한정하지 않고 남해각과 노량공원 등 주변지역과 연계해 수립해 남해대교 주변지역을 최고의 관광지로 만들겠다"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