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창군, 안전한 근로환경 조성 `첫걸음`
거창군, 안전한 근로환경 조성 `첫걸음`
  • 이우진 기자
  • 승인 2022.06.26 20: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대재해 예방 산업보건의 자문
유소견자 위험 등급별 관리 대응
거창군 관계자가 중대재해 예방을 위한 산업보건의 자문을 하고 있는 모습.
거창군 관계자가 중대재해 예방을 위한 산업보건의 자문을 하고 있는 모습.

거창군은 지난 23일 군 소속 현업근로자의 산업재해 예방을 위해 산업보건의의 자문을 구하는 자리를 마련했다.

군은 경남에서는 최초로 근로자들의 건강관리와 보건관리자의 업무를 지도하기 위해 산업안전보건법에 의한 예방의학과 전문의를 산업보건의로 위촉한 바 있다.

위촉된 산업보건의는 대구 영남대학교 예방의학과 전문의 이경수 교수며 의료관리, 의료체계 및 지역사회 건강증진에 관한 연구로 저명하고 현재 대한예방의학회 지역보건위원장, 국제농촌보건의료학회 부회장, 영남의대 권역 호흡기 전문질환센터 예방관리센터장 등을 역임하고 있다.

자문 내용으로는 현업종사자 중 질병 유소견자들의 위험 등급별 관리, 실제 상황 대응 훈련과 매뉴얼 작성, 구체적인 조치사항 등 적극적인 대응체계 마련을 위한 자문이 이뤄졌다.

또한, 중대재해처벌법으로 인해 담당자들의 피로도가 높겠지만 산업보건 업무 증진을 위해 적극적으로 일하는 근로자들에게는 포상해 사기를 제고하는 방향도 제시됐다.

구인모 거창군수는 "근로자들이 의사로부터 자신의 건강관리와 조언도 주기적으로 받을 수 있도록 하고, 사전에 재해를 차단해 안전한 근로환경을 조성해 나가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