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해군, 해수욕장 5곳 7월 8일 개장
남해군, 해수욕장 5곳 7월 8일 개장
  • 이문석 기자
  • 승인 2022.05.31 04: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상주은모래비치 8월 1~15일
오후 9시까지 야간개장 시범 운영

 

남해군은 `2022 방문의 해`를 맞아 7월 8일 상주은모래비치 등 5곳 해수욕장을 일제 개방한다.
남해군은 `2022 방문의 해`를 맞아 7월 8일 상주은모래비치 등 5곳 해수욕장을 일제 개방한다.

상주은모래비치 등 남해군 지역 5곳의 해수욕장이 오는 7월 8일 일제히 개장한다.

특히 `2022 남해군 방문의 해`를 맞이해 상주은모래비치는 8월 1일부터 8월 15일까지 15일간 오후 9시까지 야간개장이 시범적으로 운영된다. 남해군은 지난 26일 군청 대회의실에서 `해수욕장 협의회`를 개최하고 해수욕장 5개소의 개장 기간과 시간을 확정하는 한편, 관리운영 위ㆍ수탁 방안과 반려동물 출입제한 구역 지정 등을 결정했다.

상주은모래비치의 경우 피서객들에게 야간 즐길 거리를 제공하고 지역경제 활성화를 도모하기 위해 오는 8월 1일부터 8월 15일까지 15일간은 오후 9시까지 야간개장한다.

남해군은 최근 코로나19 사회적 거리두기가 해제돼 해수욕장에 많은 피서객이 찾을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해수욕장 내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소방ㆍ경찰 및 안전요원, 번영회원 등 일일 200여 명의 인력을 배치할 계획이다.

남해군 관계자는 "피서객들이 해수욕장에서 좋은 추억을 만들고, 편안한 휴가를 즐길 수 있도록, 남은 기간 동안 번영회, 관계기관 등과 협력해 개장 준비에 더욱 만전을 기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