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해군 내년, 국ㆍ도비 확보 전략 준비
남해군 내년, 국ㆍ도비 확보 전략 준비
  • 이문석 기자
  • 승인 2022.01.25 22: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모두 85개 사업 2225억원 계획...국도 3호선 4차로 확장 등 추진
군민 소득 증대 등에 초점 맞춰
남해군이 지난 24일 `2023년 신규 국ㆍ도비 사업 발굴 보고회`를 개최했다.
남해군이 지난 24일 `2023년 신규 국ㆍ도비 사업 발굴 보고회`를 개최했다.

 남해군은 지난 24일 `2023년 신규 국ㆍ도비 사업 발굴 보고회`를 열고 `남해~여수 해저터널` 시대를 빈틈없이 준비하기 위한 국ㆍ도비 확보 활동에 더욱 박차를 가하기 시작했다.

 남해군은 2023년 총 85개 사업에서 2225억 원의 국ㆍ도비를 확보한다는 계획이다. 이는 올해 확보한 국ㆍ도비 2098억 원 보다 127억 원 증가한 수치다.

 특히 85건의 국ㆍ도비 확보 사업 중 계속사업은 20건이고, 신규 사업과 공모 사업이 각각 50건과 15건으로 나타났다. 한국판 뉴딜 사업 등 정부 경제 정책 방향에 부합하는 신사업 발굴과 병행해 남해군 실정에 맞는 현장 밀착형 예산 확보에 주력한다는 방침이다.

 남해~여수 해저터널과 국도 3호선(창선~삼동) 4차로 확장 사업과 연계한 인프라 시설 건립 사업을 추진하면서도, 군민들의 실질적인 소득 증대와 여가ㆍ문화 생활 향유를 통한 복지 시책 만족도를 높이는 데 초점을 맞춘것이 특징이다.

 남해군은 △지역수요 맞춤 지원사업 공모(보물섬 인생학교) △포스트 어촌뉴딜 사업공모 △통학로 및 도시재생뉴딜사업(청사주변) 전선지중화 사업 △봉전지구 도시재생 뉴딜사업 △창선면 대기오염 측정기 설치사업 △감암ㆍ덕신 하수처리시설 설치사업 △6ㆍ25 월남참전유공자(흔적남기기) 전시관 건립 사업 △청춘팔팔 `어르신 놀이터` 조성 △지역특화형 친환경 숙박시설 `씨밀레 그라운드` 조성 △남산공원 밤나들길 조성사업 △남해스포츠파크 미디어아트 빛의 공원 조성 △고현 파크골프장 조성 △창선 생활체육공원 업그레이드 사업 △중규모(면단위) LPG배관망 구축사업 △국가어항 미조(남)항 어구보관창고신축 △복곡~대지포 간 도로개설공사 등 65개 신규ㆍ공모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또한 독일마을 계획공모형 지역관광개발사업과 남해대교 관광자원화 사업 등 굵직한 사업 20건에 대해서도 차질 없는 국ㆍ도비 확보에 나설 계획이다.

 장충남 군수는 "사업 내용을 구체화하고 부지 확보 등 사전 행정 절차에 더욱 만전을 기해 군민 복리증진과 군정 발전을 도모해 나가자"며 "특히 부서장들께서는 경남도와 중앙부처를 지속적으로 방문하면서 사업의 필요성과 시급성 등을 논리화된 통계 자료로 적극 어필하는 노력이 필요할 것"이라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