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녕군, 유용미생물 공급 27일 재개
창녕군, 유용미생물 공급 27일 재개
  • 조성태 기자
  • 승인 2022.01.20 2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양센터 리모델링ㆍ시설 교체...용기 포장서 편리한 팩 포장 변경
친환경 유용 미생물 4종.
친환경 유용 미생물 4종.

 창녕군(군수 한정우)은 유용미생물 배양시설 시험 가동이 끝나는 오는 27일부터 미생물 공급을 재개한다고 20일 밝혔다.

 군은 12억 원의 예산을 투입해 지난해 9월부터 12월까지 유용미생물 배양센터 리모델링 및 배양시설 교체 공사를 추진했다.

 교체 공사로 농업용 미생물 멸균배양시스템을 갖췄으며, 기존의 살균배양 방식으로 생산한 미생물보다 농도가 10~100배 증가한 우수한 품질의 기능성 미생물 생산이 가능해졌다.

 지난해 군은 농업용 EM(유용 미생물군)과 축산용 생균제 등 2종의 미생물을 주로 공급했으나 올해부터는 기술이전을 받은 농촌진흥청 개발 특허미생물 4종으로 노지ㆍ과수용, 시설재배용 및 퇴ㆍ액비 부숙 촉진용을 추가 생산해 농가에 맞춤형으로 공급할 예정이다. 생산한 미생물은 팩(2ℓ) 포장지에 위생적으로 포장해 공급하며 기존 플라스틱 용기(20ℓ)에 공급하는 방식에 비해 휴대가 편하고 냉장보관도 용이하다.

 군 관계자는 "생산 및 공급 방식의 변경으로 농업인들은 공급받는 미생물제의 양이 감소한 것으로 생각할 수 있으나, 실제로는 부피만 감소했을 뿐 함유된 균의 농도는 기존보다 더 진해지고 품질이 향상됐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