밀양시, 올 밀양사랑상품권 발행
밀양시, 올 밀양사랑상품권 발행
  • 조성태 기자
  • 승인 2022.01.05 22: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류ㆍ카드ㆍ모바일 총 800억 규모...10% 구매 혜택 유지 경제 회복 기대
 밀양시는 코로나19로 직격탄을 맞은 지역경제 회복을 위해 2022년 밀양사랑상품권을 800억 원(지류 450억 원, 카드 300억 원, 모바일 50억 원)으로 확대 발행한다.

 5일 시는 밀양사랑카드는 전용 앱을 통해 즉시 충전이 가능하며, 모바일 상품권은 지난 3일 오전 10시부터 비플제로페이, 올원뱅크 등 제로페이 앱에서 구매할 수 있다. 그리고 지류 상품권은 오는 17일부터 밀양사랑상품권 판매 대행점에서 구매할 수 있다는 것.

 10% 구매 혜택 또한 2022년에도 유지된다. 밀양사랑카드는 충전 금액의 10% 인센티브를 추가 지급하는 방식이며, 지류 상품권 및 모바일 상품권은 10% 할인 금액으로 상품권을 구매할 수 있다.

 밀양사랑상품권의 연 한도는 400만 원이며, 모바일 상품권 한도는 월 20만 원이다. 카드와 지류 상품권은 통합 월 80만 원 내에서 소비자의 기호에 따라 결제 수단을 선택해 구매할 수 있으며, 카드와 지류를 각각 40만 원씩 병행해 사용할 수도 있다. 다만, 지류 상품권 출시 전까지는 밀양사랑카드 구매 한도가 월 40만 원으로 적용된다.

 밀양사랑상품권은 지난 2019년 지류 상품권 50억 원을 시작으로, 2020년 500억 원, 2021년 780억 원을 발행해 밀양시민들의 꾸준한 사랑을 받아왔다.

 박일호 시장은 "지역 내 소비를 위한 밀양사랑상품권이 코로나19 확산으로 피해가 극심한 소상공인과 지역경제 회복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 앞으로도 지역경제 회복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