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여성 한마음 축구대회 김해여성클럽 ‘우승’
경남여성 한마음 축구대회 김해여성클럽 ‘우승’
  • 이정민 기자
  • 승인 2021.12.09 2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개부 33팀 참가 창원여성클럽 준우승...최우수선수에 이말재ㆍ우수 정아름
‘2021 경남여성 및 실버, 황금부클럽 한마음 축구대회’에서 김해여성클럽과 창원여성클럽이 경기를 펼치고 있다. / 경남축구협회
‘2021 경남여성 및 실버, 황금부클럽 한마음 축구대회’에서 김해여성클럽과 창원여성클럽이 경기를 펼치고 있다. / 경남축구협회

 경남 18개 시ㆍ군지역 여성클럽 및 실버, 황금부클럽 축구동호인들의 최대 축제 ‘2021 경남여성 실버ㆍ황금부클럽 한마음 축구대회’가 코로나19 여파 속에서도 성공적으로 치러졌다.

 경남축구협회가 주최 주관한 이번 대회는 지난 4~5일 양일간 창녕군 부곡스포츠파크에서 열렸다.

 이번 대회에는 여성클럽 5팀, 실버클럽(60대) 18팀, 황금부클럽(70대) 10팀 등 3개부에 33개팀이 참가해 그동안 갈고닦은 실력을 뽐냈다.

 대회 결과 여성부에서는 김해여성클럽이 우승의 영예를 안았고 창원여성클럽이 준우승을 차지했다. 최우수선수는 이말재(김해여성), 우수선수는 정아름(창원여성) 선수가 차지했다.

 실버클럽 시부에서는 마산60클럽이 대망의 우승을 차지했으며, 준우승은 진해60클럽에 돌아갔다. 최우수선수는 임현호(마산60클럽) 선수가, 우수선수는 이한우(진해60클럽) 선수가 받았다.

 실버클럽 군부에서는 함안삼칠클럽이 우승을 차지하고 같은 지역의 함안실버클럽이 준우승을 차지하고 최우수선수는 주성환(함안삼칠) 선수가, 우수선수는 장원근(함안실버) 선수가 받았다.

 황금부클럽에서는 통영칠공회가 우승을 차지하고, 마산70클럽이 준우승을 차지했다. 최우수선수는 김순명(통영칠공회) 선수가, 우수선수는 황성규(마산70클럽) 선수가 각각 받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