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환경 어선 정책 추진 간담회 옥은숙 "어업인 지원 방안 모색"
친환경 어선 정책 추진 간담회 옥은숙 "어업인 지원 방안 모색"
  • 김명일 기자
  • 승인 2021.12.06 22: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친환경 어선 정책 추진 간담회 옥은숙 "어업인 지원 방안 모색"
친환경 어선 정책 추진 간담회 옥은숙 "어업인 지원 방안 모색"

 경남도의회 옥은숙(더불어민주당ㆍ거제) 의원은 도내 친환경 선박 관련 공무원들과 환경단체, 연구원, 기업인 등을 초빙해 친환경 선박 교체 지원 및 이용 활성화 방안 간담회(사진)를 개최했다고 6일 밝혔다.

 `저탄소 녹색성장기본법 시행령`은 개정이 예정돼 있으며, 개정안에는 어업용 면세유 폐지가 포함돼 있다. 이에 도내 10t 미만 어업용 선박 중 전체 선령이 16년 이상된 노후 선박이 1만 8300여 척(48%)으로서 어업인 선박 교체 시 지원 방안과 홍보 계획 등을 논의했다.

 해수부는 이미 `조선ㆍ해운 사업의 친환경 패러다임 전환 계획`의 일환으로 오는 2030년까지 국내 친환경 선박 비율을 15%, 2050년까지 무탄소 선박을 상용화하는 비전을 제시했다.

 이날 간담회에서는 경남도의 입장과 거제시 등 시ㆍ군 추진 현황, 한국해양교통안전공단의 사업 방향 등을 꼼꼼히 살펴봤으며, 옥 의원은 전 세계적으로 2050 탄소중립 선언으로 급변하는 친환경선박(어선) 정책 추진 사업의 변화를 어업인들에게 적극 홍보해 줄 것을 요청하면서 해양 오염 예방과 선박 안전 등 어업인들의 소득 보존과 경남 어업 경쟁력 강화 방안을 의논했다.

 옥 의원은 "이번 간담회를 통해 도출된 의견과 제안들은 선별해 집행부와 사업 추진 방향과 어업인 지원방안 등에 대해 심도있게 논의할 예정"이라고 의견을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