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르신 팔순 잔치 열어 가족 정 나눴죠
어르신 팔순 잔치 열어 가족 정 나눴죠
  • 이우진 기자
  • 승인 2021.12.02 2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거창 신원면 새마을협의회ㆍ부녀회...기금 모아 내복ㆍ직접 만든 반찬 전달
신원면 새마을협의회가 팔순 어르신 사랑의 효 나눔 행사를 진행하고 있는 모습.
신원면 새마을협의회가 팔순 어르신 사랑의 효 나눔 행사를 진행하고 있는 모습.

 거창군 신원면 새마을협의회ㆍ부녀회(회장 정판조, 백진숙)는 지난 1일 자녀와의 왕래가 어려운 팔순 어르신의 건강과 장수를 기원하는 팔순잔치를 개최해 따뜻한 정을 나누는 시간을 가졌다.

 올해로 여섯 번째를 맞이하는 이 날 행사는 신원면 새마을협의회 기금과 지역 내 21개 마을 부녀회원들이 봉사활동으로 조성한 기금으로 겨울나기 내복을 준비했으며, 회원들은 거동이 불편하신 어르신들을 위해 직접 반찬을 조리해 지역 내 어르신 52명에게 전달했다.

 정판조ㆍ백진숙 회장은 "사랑이 담긴 도시락과 내복으로 어르신 모두가 따뜻하게 겨울 보내시길 바란다"며 "팔순을 맞으신 어르신들께서 오래오래 무병장수를 빌고 앞으로도 부모님을 사랑하는 마음으로 지역주민들에게 봉사하겠다"고 말했다.

 송철주 신원면장은 "어른들을 공경하는 마음을 일깨우고 효에 대해 한 번 더 생각하는 귀중한 시간이 됐다"며 "코로나19로 모두가 힘든 시기지만 오늘의 따스한 온기가 전해져 함께 이겨내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