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8회 세계크리스마스 문화축제` 불 밝혀
`제8회 세계크리스마스 문화축제` 불 밝혀
  • 김용구 기자
  • 승인 2021.11.30 2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분성ㆍ시민의 종 광장 일원, 나라별 트리 꾸미기 등 풍성
김해시 동상동 분성광장에서 `제8회 세계크리스마스 문화축제`가 열리고 있다.
김해시 동상동 분성광장에서 `제8회 세계크리스마스 문화축제`가 열리고 있다.

 김해시는 `제8회 세계크리스마스 문화축제`가 지난 28일부터 오는 27일까지 동상동 분성광장과 대성동 시민의 종 광장에서 개최된다고 30일 밝혔다.

 해당 축제는 크리스마스문화축제 추진위원회(위원장 조의환)가 주관하고 경남도와 김해시가 후원한다.

 지난해 코로나19로 인해 행사가 취소됐으나 올해는 `회복, 비상`이라는 주제로 지난 28일 개막했다.

 이날 분성광장에서는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하며 각 나라 트리 꾸미기대회, 캐롤송 대회가 열렸다.

 점등식에는 허성곤 김해시장, 민홍철 국회의원, 송유인 김해시의장, 박병지 기독교연합회장 등이 참석해 대형 크리스마스 트리의 불을 밝혔다.

 단계적 일상회복을 위해 대면행사는 대폭 축소됐으나 크리스마스 분위기를 만끽할 수 있도록 분성광장 및 시민의 종 광장에 대형 크리스마스 트리 및 장식이 전시된다.

 허성곤 김해시장은 "2년 만에 개최되는 세계크리스마스 문화축제를 통해 많은 시민들이 다양한 세계의 크리스마스 문화를 즐기고 코로나19로 지친 마음을 잠시 잊고 추억을 담아가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