약 손
약 손
  • 최미연
  • 승인 2021.11.25 2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 미 연
최 미 연

나는 아직 욕심으로 산다
저자(서말자 선생님)

베풀고도 모자라 안달하는 손
한복에 쪽 머리가 패션

병도 친구같이 옆에 끼고
절레절레 흔드는 숟가락

이슬 한 잔
인생의 깊이를 의미하는
쓴맛
단맛

방방곡곡
오매불망
동분서주하는 비녀

물같이 바람같이 살다 가라 하네
그것이 인생이다
말씀하시는
그 바람 잘 날 없는 인생 주인공

시인 약력

- 월간 문학세계등단(2018년)
-가야문화진흥회 회원
-김해문인협회 회원
-장유문학회 회원
-김해文詩문학회 회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